뉴스 > 연예

박신혜 “윤시윤 연구대상, 너무 특이해…”(강심장)

기사입력 2012-12-26 08: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배우 박신혜가 동료 배우 윤시윤에 대해 폭로했다.
윤시윤은 지난 25일 방송된 SBS ‘강심장’에 박신혜, 김지훈, 고경표 등 tvN '이웃집 꽃미남' 동료배우들과 함께 출연해 독특한 입담을 과시했다.
조용히 동료들의 에피소드를 경청하던 그는 엠블랙 멤버 미르와의 전라도 사투리 배틀로 웃음을 유발했다. 그는 "어디여", "아따 그려~ 딱 봐도 모르겄냐잉~" 등의 걸쭉한 전라도 사투리를 과시하며 스튜디오를 뜨겁게 달궜다.
그는 이어 맞벌이를 하시는 부모님의 상황 탓에 할머니와 할아버지와 보냈던 유년 시절 고백과 함께 서당에 다녀야 했던 독특한 과거를 함께 털어놔 눈길을 끌기도 했다. 특히 '사자소학 효행편' 의 한 구절을 암송하며 반전 매력을 과시하기도 했다.
이에 박신혜는 "윤시윤은 처음부터 너무 특이했다. 연구대상이었다”면서 “예의도 굉장히 바르고 어르신들께도 굉장히 잘했다" 고 윤시윤의 반전 매력을 전하기도 했다.
유감없이 매력을 뽐낸 윤시윤은 방송 이후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을 차지하는 등 뜨거운 화제를 모았다. 네티즌들은 "정말 반전 매력이 있는 것 같다", "순수와 허당을 오가는 매력적인 캐릭터", "연기로도 빨리 보고 싶다" 등의 글을 올리는 등 관심을 보였다.
오는 1월 tvN '이웃집 꽃미남'으로 1년 만의 복귀를 앞두고 있는 윤시윤이 토크쇼에 이어 성공적인 브라운관 복귀를 이뤄낼 수 있을지에 대해서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윤시윤이 출연하는 '이웃집 꽃미남'은 인기 웹툰 '나는 매일 그를 훔쳐본다'를 원작으로 현대인의 엿보기 심리를 유쾌하고 발랄하게 풀어낸 16부작 로맨틱 코미디. 1월 7일 첫 방송.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kiki2022@mk.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기름 떨어진 주유소 하루 사이 3배…"군 탱크로리 투입"
  • 박영선 "민주당, 이재명 당 대표 이후 분당 가능성 보여"
  • '한파 속 암흑' 서울 송파구 5,500세대 대규모 아파트 정전…16명 승강기 갇히기도
  • "옥상에 사람 매달려 있어요" 119 신고…실제 시신이었다
  • [카타르] '조규성 멀티골' 새 역사 쓴 카타르 월드컵 경기 공 못챙긴다…왜?
  • [카타르] "내가 머무를 곳은 여기뿐"…호날두, 사우디 품으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