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다솜 다이어트 고충 “살 빼려고 치킨 입에만 댔다”

기사입력 2013-06-25 09:46


[MBN스타 여수정 기자] 걸그룹 씨스타 다솜이 다이어트 고충을 토로했다.
다솜은 지난 24일 방송된 KBS2 ‘대국민 토크쇼-안녕하세요’에서 식탐많은 여자친구가 고민이라고 밝힌 한 의뢰자의 사연을 듣던 중 자신과 비슷하다며 이야기를 시작했다.
그녀는 “내가 55kg일 때 살을 너무 빼고 싶었다”고 입을 열었다.
다솜이 과거 다이어트의 고충을 토로했다. 사진=안녕하세요 캡처<br />
다솜이 과거 다이어트의 고충을 토로했다. 사진=안녕하세요 캡처
이어 “나 역시 식탐이 너무 심해서 라면 두 개에 밥까지 말아먹었다. 그러나 살을 빼기위해 정

말 먹고 싶었던 치킨을 입에 넣고 맛만 본 후 바로 뱉어낸 적도 있다”고 전했다.
다솜의 말에 효린 역시 “먹고싶은 메뉴를 종이에 적기까지 했다”고 당시 그녀의 모습을 떠올렸다. 이에 대해 다솜은 “당시 조금 먹었던 것이 습관이 됐는지 이제는 많이 못 먹게 된다”고 덧붙이며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여수정 기자 luxurysj@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