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김현중, 학창시절 고백 “아르바이트로 1억 벌었다”

기사입력 2013-08-16 11:2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MBN스타 대중문화부] 가수 김현중이 학창시절 아르바이트로 1억 원을 벌은 사실을 밝혔다.
지난 15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3’에서는 꽃미남 특집으로 가수 김현중, 정준영, 뮤지, 배우 최원영, 조달환이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김현중은 ‘야간매점’ 코너에서 “과거 아르바이트로 1억 원을 번 적 있다”고 밝혔다.
김현중 학창시절, 가수 김현중이 학창시절 아르바이트로 1억 원을 벌은 사실을 밝혔다. 사진=해피투게더 방송캡처
김현중 학창시절, 가수 김현중이 학창시절 아르바이트로 1억 원을 벌은 사실을 밝혔다. 사진=해피투게더 방송캡처
이어 “초등학교 때는 전교 1등도 해봤지만 교복을 입기 시작할 때부터 공부에는 미련 없이 손을 떼고 아르바이트를 시작했다”고 밝혀 스튜디오에 있던 모든 이들을 폭소케 했다.
또 “어렸을 적부터 모은 돈부터 아르바이트한 돈까지 모아보니 누적금이 1억 정도”라며 “학교에 가지 않으면서 일한 적도 있다. 거의 직원이었다”고 설명해 눈길을 모았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속보] 합참 "북한, 동해상으로 미상 탄도미사일 발사"
  • '10억 수수' 이정근 전 민주당 사무부총장 구속
  • 푸틴, 우크라이나 점령지 합병 조약 서명…"모든 수단으로 지킬 것"
  • 서울의대 출신 유튜버, 동문 여의사 '외모 품평' 논란
  • 윤 대통령 부부 옆에 선 여성…알고보니 현대가 며느리
  • 23년 전 '이해민 살인사건' 범인 종신형 취소 석방에 유족 항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