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호텔킹’ 이동욱-이다해, 재회커플의 매력은 “친숙함과 편안함”

기사입력 2014-07-04 14: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MBN스타 금빛나 기자] ‘호텔킹’ 이다해와 이동욱이 ‘재회 커플’의 매력에 대해 친숙함으로 꼽았다.

이동욱은 4일 서울 여의도 한 음식점에서 진행된 MBC 주말드라마 ‘호텔킹’ 기자간담회에서 한 번 연기를 했던 배우와 다시 한 번 호흡을 맞추게 부분에서 좋은 점으로 “친숙함과 편안함”을 꼽았다.

앞서 2005년 방영된 드라마 ‘마이걸’에서 각각 남녀주인공들로 연기호흡을 맞췄던 이동욱과 이다해는 최근 ‘호텔킹’으로 다시 만나 연기호흡을 맞추고 있다.

사진제공=MBC
↑ 사진제공=MBC
이다해는 “‘마이걸’때는 첫사랑 같은 풋풋함과 설렘의 케미가 있었는데, 지금은 익숙함에서 나오는 ‘오래된 연인’같은 매력이 있는 것 같다”고 털어놨다.

이다해의 말이 끝나자 이동욱은 “실제로 연기하면서 굉장히 편하다. 2005년도에 처음 알았으니 9년이나 됐는데 ‘척하면 척’이라는 것이 어떤 것인지 느낄 정도”라고 밝혔다.

이어 “촬영을 할 때 배우들 사이 조심스럽고 예민한 부분이 있다”며

“이다해와 연기 할 때, 서로 어느 부분에서 예민해질지 이미 잘 안다. 그런 면에서 촬영하기 좋다”고 덧붙였다.

한편 ‘호텔킹’은 어머니와 자신을 버린 아버지에 대한 한을 품은 차재완이라는 남자가 냉철하고 빈틈없는 호텔리어로 성장하는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다.

금빛나 기자 shinebitna917@mkculture.com / 트위터 @mkculture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