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이상윤 “‘라이어게임’ 캐스팅 반응 싸늘…이런 적 처음”

기사입력 2014-10-13 15:06 l 최종수정 2014-10-13 15:07

[MBN스타 유지혜 기자] 이상윤이 ‘라이어 게임’에 캐스팅 되자마자 싸늘한 반응을 접하고 당황했다고 고백했다.

13일 오후 서울시 강남구 임피리얼팰리스 호텔에서는 tvN 월화드라마 ‘라이어 게임’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행사에는 배우 이상윤, 김소은, 신성록, 조재윤과 류용재 작가, 김홍선 PD가 참석했다.

이날 이상윤은 “제가 서울대를 졸업한 것이 캐릭터에 영향을 끼치진 않았다”고 입을 열었다.

사진=MBN포토 DB
↑ 사진=MBN포토 DB
그는 이어 “제가 가장 서울대를 오래 다닌 케이스다. 최연소 교수가 된 극중 캐릭터 강도윤과는 전혀 다르다”며 “제 (서울대 출신이라는)부분이 영향을 미치진 않았다. 워낙 원작을 재밌게 봤고, 강도윤의 캐릭터가 워낙 마음에 들었기 때문에 하고 싶었다”고 견해를 밝혔다.

또한 이상윤은 “제가 캐스팅됐다는 소식이 전해진 후의 반응을 봤는데, 그렇게 두드려 맞은 적은 처음이다”라며 “만화 안에서는 선이 가늘고 날카로운 모습이 강하고, 생긴 모습도 저와 다른 모습이다. 그래서 인물에 더 가까이 가려고 외모적으로나, 성격적으로 열심히 노력했다”고 작품을 위해 노력하고 있음을 드러냈다.

마지막으로 이상윤은 “PD님과 작가님으로부터 원작을 드라마화한 동명의 일본 드라마와는 조금 다르게 갈 것이라는 말에 오히려 원작이 있다는 것에 대한 부담감은 없어진 것 같다”고 부담감을 버리고 연기에 임하고 있음을 전했다.

이상윤은 극중 전직 서울대 응용심리학

과 촤연소 교수이자 교도소 출신 천재 사기꾼으로 남다정(김소은 분)과 함께 '라이어 게임'에 참가하는 하우진 역을 맡았다.

한편, ‘라이어 게임’은 총상금 100억 원이라는 돈 앞에 놓인 인간의 다양한 군상을 담은 반전 심리 드라마로, 오는 20일 오후 11시 첫 방송.

유지혜 기자 yjh0304@mkculture.com / 트위터 @mkculture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