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문제적 남자’ 김지석 “문제 풀기에 필사적…자존심 걸렸다”

기사입력 2015-02-26 15:04 l 최종수정 2015-02-27 01: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MBN스타 유지혜 기자] ‘뇌섹시대-문제적남자’에 출연하는 배우 김지석이 필사적으로 문제를 푼다고 밝혔다.

26일 오후 서울 마포구 DMS빌딩에서는 tvN 새 예능프로그램 ‘뇌섹시대-문제적남자’(이하 ‘문제적남자’)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행사에는 방송인 전현무, 타일러 라쉬, 배우 하석진, 김지석, 페퍼톤스 이장원, 방탄소년단 랩몬스터와 이근찬 PD가 참석했다.

이날 김지석은 “지식수준의 사활이 걸린 문제라 정말 필사적으로 문제를 푼다”고 결의를 보여 좌중을 폭소케 했다.
사진제공=CJ E&M
↑ 사진제공=CJ E&M

이어 김지석은 “우리는 장난으로 ‘뇌섹남’이라고 왔더니 뇌세포가 죽어서 나가는 것 같다고 우스갯소리를 할 정도다”라며 “개인의 자존심을 걸고 하는 것이라 그 안에서 나오는 재미도 충분히 느낄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전현무는 “대본을 안 주는 건 처음이다. 오프닝 할 때 주더라. 그 전날에 아무리 알려달라고 해도 안 알려준다”며 “왜 우리가 ‘뇌섹남’이 아닌 ‘뇌썩남’인지 보이게 될 것이다. 바로 문제를 받고 풀어야 하니 좀 힘들었다”고 덧붙였다.

한편, ‘문제적남자’는 두뇌를 자극하는 다양한 질문들로 이뤄지는 토크쇼로, 26일 오후 11시에 첫 방송된다.

유지혜 기자 yjh0304@mkculture.com/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서울 지하철 노사, 협상 타결...첫차부터 정상운행
  • "남욱에게 이재명 선거자금 등 42억 줘"…대장동 업자 문서 확보
  • "옥상에 사람 매달려 있어요" 119 신고…실제 시신이었다
  • 마스크 안 쓴 채 공원서 35분 조깅한 중국 남성…39명 감염시켜
  • 한밤 중 SUV 900대 타이어 바람 뺐다…범인은 환경운동가
  • 태영호 "4성 장군, 김정은 딸에 폴더인사…김일성 때도 안 그랬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