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러블리즈 서지수, 동성애-알몸 사진 악플 시달리더니 결국 ‘충격’

기사입력 2015-05-08 16:09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러블리즈 서지수
걸그룹 러블리즈 멤버 서지수에 관한 루머 유포자가 결국 벌금형을 받아 화제를 모으고 있다.
러블리즈의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는 8일 공식입장을 통해 "러블리즈 멤버 서지수씨 인터넷상 루머 수사 결과 검찰은 피고소인 A씨와 미성년자 B씨를 허위사실 유포로 각각 벌금형 구약식 기소 및 소년 보호사건 송치했다"고 밝혔다.
이어 소속사는 "이번 수사 결과로 사건의 종지부를 찍게 된 바, 울림은 앞으로도 소속 아티스트에 대한 악의적 명예훼손 행위에 대해 엄중하고 강력하게 대처 하겠다"고 전했다.
-울림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울림 엔터테인먼트 입니다.
당사 울림 엔터테인먼트(이하 울림)의 소속 그룹 러블리즈 멤버 서지수씨 인터넷상의 루머에 관련된 수사결과 아래와 같은 사실을 말씀 드리고자 합니다.
서울서부지방검찰청과 수원지방검찰청 안산지청은 그룹 러블리즈 멤버 서지수씨 루머에 대한 수사 결과, 피고소인 A씨와 미성년자 B씨를 허위사실 유포로 각각 벌금형 구약식 기소 및 소년보호사건 송치하였습니다.
공소장에는 “피고인은 피해자를 비방할 목적으로 정보통신망을 통하여 공공연하게 거짓의 사실을 드러내어 왔으며 피해자를 명예를 훼손하였다.”고 적시하였습니다.
이는 단순 명예훼손뿐만이 아닌 서지수씨와 관련된 인터넷상의 루머가 사실무근일 뿐만 아니라 한 개인을 비방할 목적의 허위사실로서 도를 넘는 행위임을 법적 절차를 통해 확인한 결과 입니다.
기나긴 고통 끝에 허위

사실 유포 및 비방행위에 대한 이번 수사결과로 사건의 종지부를 찍게 된 바, 울림은 앞으로도 소속 아티스트에 대한 온-오프라인상의 사실과 다른 악의적 명예훼손 행위에 대해서 엄중하고 강력하게 대처할 것이라는 입장을 전해드립니다
항상 그룹 러블리즈의 모든 활동에 많은 관심과 성원을 보내주시는 분들께 다시 한 번 감사의 말씀을 올립니다.
감사합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