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라디오스타‘ 이미도, 과거 원빈 호의 단호하게 거절한 사연 폭로…’어머나‘

기사입력 2015-07-09 08: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라디오스타‘ 이미도, 과거 원빈 호의 단호하게 거절한 사연 폭로…’어머나‘

’라디오스타‘ 이미도 ’라디오스타‘ 이미도 ’라디오스타‘ 이미도

’라디오스타‘ 이미도 “원빈 오빠 호의 딱 잘라 거절, 후회돼”

’라디오스타‘ 이미도, 과거 원빈 호의 단호하게 거절한 사연 폭로…’어머나‘

영화배우 이미도가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화제인 가운데 과거 그의 발언이 새삼 주목받고 있다.

이미도/사진=라디오스타 캡처
↑ 이미도/사진=라디오스타 캡처
이미도는 과거 방송된 KBS '해피투게더3'에 출연해 원빈과 술자리를 함께 일화를 소개하여 많은 이들을 놀라게 한 바 있다.

당시 이미도는 “사실 술을 잘 마시지 못한다”라며 “영화 ‘마더’ 후반 작업 당시 남자 배우들, 봉준호 감독님과 술자리가 있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미도는 “내 양 옆에 원빈과 진구가 앉아 있었고 앞에는 송새벽과 봉준호 감독님이 있었다. 그날 기분이 좋아 한 시간 반 만에 취했다”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특히 이미도는 “원빈 오빠가 성격이

좋다 보니 잘 챙겨주더라”라며 “원빈 오빠가 ‘나도 술이 약해서 네 기분 안다. 저기 기대서 자라’라고 챙겨줬는데 내가 취해서 ‘싫은데요’라고 말했다”라고 폭로해 큰 웃음을 선사했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이미도, 왜그랬어” “이미도, 다신 오지 않을 기회” “이미도, 후회할 만 해”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박희영 용산구청장 징계절차 시작…당 윤리위 "품위유지 위반 묻겠다"
  • '수능 전국 2등' 아들 사망 군 부실 수사 의혹...재정 신청 기각
  • 고육지책으로 임시 번호판 달고 '로드 탁송'…그래도 신차 출고 차질
  • 오늘밤 전국 대부분 한파주의보…내일 아침 영하권
  • 시드니 해변서 2천500명 누드 촬영...피부암 검진 홍보
  • "우리는 왜 못 이기나"...중국 축구 팬의 절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