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딱 너 같은 딸’ 강경준, 정직 사실 숨기려 애써 ‘밝은 척’

기사입력 2015-08-06 21:17

[MBN스타 최윤나 기자] ‘딱 너 같은 딸’ 강경준이 안쓰러운 모습으로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6일 오후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딱 너 같은 딸’은 회사에서 정직처분을 당한 소정근(강경준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소정근은 일어나서 평소와는 다르게 정장을 입은 채 침대에 가만히 누워있었다. 이에 마인성(이수경 분)이 ‘오늘 뭐하냐’고 문자를 보내자 그는 ‘오늘 할 일 많다’고 말하며 그의 걱정을 잠식시켰다.

사진=딱 너같은 딸 캡처
↑ 사진=딱 너같은 딸 캡처
이어 소정근은 가족에게도 이를 티내지 않으려 노력했다. 아침밥을 먹으려던 그는 소판석(정보석 분)이 “시간이 몇 신데 아침밥을 먹냐. 회사 안 가냐”고 하자 “밥 먹었으면 늦을 뻔했다”고 애써 웃음을 지어 보였다.

최윤나 기자 refuge_cosmo@mkculture.com /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