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신수지, 이번엔 ‘720도 시구’…이쯤되면 ‘시구 여왕’

기사입력 2015-10-13 11: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MBN스타 유지혜 기자] 과거 이색적인 시구로 눈길을 모았던 신수지의 720도 시구가 장안의 화제다.

전 리듬체조 국가대표이자, 현 프로볼러로 활동중인 스포테이너 신수지가 지난 11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준플레이오프 2차전의 시구자로 나섰다. 신수지는 지난 2013년에 선보인 일루전시구로 국내 뿐만이 아닌 해외에서까지도 화제를 모은 만큼 이번 준플레이오프전에 선보인 특별한 시구에도 준비를 많이 했다는 후문.

시구에 나선 신수지는 유니폼 안에 언더티를 갖춰 입은 것을 비롯해 시구자의 올바른 복장을 갖춰 많은 야구팬들의 박수를 받았다. 긴장한 모습의 신수지는 숨을 고른 뒤 덤블링 후 일루전으로 멋진 시구에 성공하며 경기장에 있던 야구팬들의 환호성을 자아냈다.

사진제공=NXT인터내셔널
↑ 사진제공=NXT인터내셔널


또한, 여기서 한 가지 눈여겨볼 만한 점은 신수지는 두산베어스 시구 후 잠실구장 12번의 관람 동안 모두 두산베어스의 승리를 경험했다.

이와 같은 사실이 알려지자 신수지는 두산베어스 팬들의 기대를 모으며 준플레이오프 경기결과를 흥미 진진하게 만들기도 했다. 2차전의 경기도 두산베어스가 승리하며 신수지의 직관 승률 100%를 이어나갔다.

유지혜 기자 yjh0304@mkculture.com/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뒤늦은 소방서장 지휘권 행사…'골든타임 허비' 집중 수사
  • 특수본, 김광호 서울경찰청장 오전 소환
  • [굿모닝MBN 날씨]아침까지 강추위, 낮부터 영상권 회복…내일 곳곳 눈·비
  • 일본, 스페인 꺾고 조 1위로 16강 진출…"아시아 최초 2회 연속"
  • 홍준표 "文, 서훈 구속영장 청구되니 이젠 겁나나"
  • [카타르] 주·부심 모두 여성…92년 역사 최초 '유리천장' 깨졌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