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정오의 희망곡’ 옥택연 “해외활동 多…내한가수 수준”

기사입력 2016-09-21 14: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2PM 옥택연이 오랜만의 국내 활동에 재치있는 입담을 뽐냇다.

2PM은 21일 방송된 MBC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 출연했다.



이날 멤버들은 “1년 3개월 만에 정규 6집 새 앨범이 나왔다. 그동안 해외 활동을 오래 했다”고 인사했다.

이어 택연은 “우리는 내한 가수 수준이다. 3년 전부터 정말 바쁘게 해외 활동을 했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2PM은 신곡 ‘프라미스’로 컴백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경찰이 9시 32분 무정차 요청"…이태원역 거부
  • 서울 지하철, 오늘부터 파업 돌입…출퇴근길 혼란 예상
  • [굿모닝MBN 날씨]전국 대부분 한파경보…출근길 중무장하세요!
  • '발목 부상' 네이마르 3차전도 못 뛴다
  • 대통령실 "김정숙 여사 옷값 정보, 대통령기록관으로 이관…공개 불가능"
  • [카타르] 벤투에 '레드카드'…테일러 심판, 해외서도 비난 확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