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황금빛 내 인생`이다인 "나 안 우는데?"…신현수 `심쿵`

기사입력 2018-03-03 20: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준혁 객원기자]
이다인이 신현수의 품에 안겼다.
3일 오후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에서 최서현(이다인 분)은 최재성(전노민 분)과 노명희(나영희 분)가 해임됐을까봐 불안해했다.
최서현이 뉴스를 못 보고 발만 동동 구르고 있자, 서지호(신현수 분)는 "속시원하게 그냥 봐라. 주총 끝날 때까지 이러고 있을거냐"라고 말했다. 이에 최서현이 "만약 우리 어머니, 아버지 모두 해임

됐으면 우린 해성에서 완전 아웃이다. 내가 그 꼴 어떻게 보냐"고 두 손에 얼굴을 파묻자, 서지호는 "야 또 울어? 울지마"라며 최서현을 안아줬다.
서지호가 "아직 모르는데 왜 울어. 울지마"라고 머리를 쓰다듬으며 위로하자, 최서현은 서지호를 똑바로 올려다 보며 "나 안 우는데?"라고 말했다. 이후 두 사람은 한참동안 서로의 얼굴을 뚫어져라 쳐다봤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홍준표, 김건희 발언에 "충격·충격·충격·충격"…조국 "기가 막혀"
  • "안 만나주면 성관계 폭로"…유부녀 직장동료 협박한 30대 실형
  • [전문] 심상정 "진보정치 끝까지 포기 않겠다"…5일 만에 '복귀 선언'
  • [인기척] 무너진 대학가 상권..."울며 겨자 먹기로 버텨"
  • 추미애 "보수 정당, 김건희가 완벽 접수…최순실보다 영악"
  • "군대 가는 게 어떻게 본인 선택이냐…어쩔 수 없이 가는거지" 송소희 소신발언 재조명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