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복면가왕` 오고무 정체는 가수 더 레이였다

기사입력 2018-03-04 18: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복면가왕' 오고무의 정체는 가수 더 레이였다.
4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선 새로운 가왕 동방불패

와 이에 맞서는 8인의 복면가수들이 1라운드 듀엣대결을 펼쳤다.
이날 1라운드 무대에서 오고무와 드럼맨의 대결이 그려졌다. 오고무와 드럼맨은 박효신의 '친구라는건(With 김범수)'을 열창했다.
오고무는 드럼맨에 패하며 가면을 벗고 정체를 공개하게 됐다. 솔로곡 무대에서 선미의 '가시나'를 열창한 오고무는 가수 더 레이였다.
shinye@mk.co.kr


화제 뉴스
  • 수도권에 13만 가구 추가 공급…'50층 재건축' 열리나?
  • 일본제철 "즉시항고 예정"…향후 자산 매각 절차는?
  • 코로나19 확진자 병원·격리자 별도 고사장서 수능 본다
  • 윤석열 작심발언 파문…검찰 내부 "권력기생 검사 부끄럽다" 비판
  • 서울시, 아파트 '35층 이하' 고수…논란 일자 "50층 효과 가능"
  • 나흘간 14명 사망·12명 실종…내일까지 최고 500mm 폭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