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종합]`효리네 민박2` 이효리, 유도부 친구들에게 "이것들 다 가져가" 깜짝 선물

기사입력 2018-03-04 22: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객원기자 원태성]
4일 밤 9시 JTBC에서 방송된 '효리네 민박2'에서는 4일 차를 맞이한 직원들과 손님들의 모습이 나왔다.
오픈 3일 차 민박집 4번째 손님이 왔다. 4번째 손님들은 폭설 때문에 비행기가 모두 결항돼서 12시간만에 제주도에 도착했다. 이효리는 저녁을 차린지 얼마 되지 않았지만, 늦은시간에 도착한 손님들이 밥을 안먹었다는 소식을 듣고 다시 저녁을 차렸다. 그녀는 "또 저녁을 차려야 하네"라고 말했지만, 손님들에게 해물고기라면을 끓여줘 따뜻한 모습을 보여줬다. 기존에 있던 손님들은 게르에서 놀다가 밥을 먹고 있는 새로운 손님들에게 "혹시 괜찮으면 같이 놀아요"라고 말을 건네 훈훈한 모습을 보여줬다.
새로운 손님까지 합류한 게르안은 많은 대화가 오갔다. 서로의 일정을 물으며 즐기는 동안에 어김없이 오늘도 재난경보가 떴다. 퇴근한 이효리와 이상순은 아이유가 대상을 탔다는 소식에 그녀에게 영상통화를 했다. 이효리는 "대상 축하해"라고 말하면서도, "너무 춥지"라며 걱정해 줬다. 이어 "지금 12명이나 와있어"라고 말하며 민박 근황을 전하자 아이유는 "보고싶다"며 함께하지 못함을 아쉬워했다. 이효리가 계속 윤아의 칭찬을 하자, 아이유는 "저랑 비교되는 거 아니에요"라고 걱정하듯 말해 부부를 웃게 했다.
현재 알바생 윤아는 문자 하나로 이효리 이상순부부를 감동시켰다. 아이유와의 통화를 마친 후, 부부는 윤아를 놀리기 위해 "울보야, 자니"라고 문자를 보냈다. 윤아는 "지금은 안웁니다"라고 답하면서 부부의 장난을 받아줬다. 이내 그녀는 진지하게 "제가 처음이라 도움이 되는지 모르겠네요. 여기 있는동안 최선을 다해 두분이 편할 수 있게 도움 드릴게요"라고 문자를 보냈다. 이효리는 "윤아는 너무 착한 것 같애"라고 말하며 흐뭇해 했다.
오픈 4일차를 맞은 이효리는 일어나자마자 마이크를 찾았다. 마이크 주인에게 사용법을 배운 후, 마이크를 가지고 작업실로 돌아왔다. 그녀는 자고 있는 이상순에게 '나의 왕자님'을 부르며 그를 깨웠다. 이상순은 계속해서 자려고 했지만 이효리는 포기하지 않고 노래했다. 결국 이상순은 가사대로 행동을 하면서 이효리의 아침 노래를 받아줬다. 노래가 끝날 즈음에는 흐뭇해하는 표정을 지었다. 이어서 작업실은 부부가 듀엣을 부르면서 가요 무대가 됐다. 노래를 부르던 이효리는 마이크를 가지고 손님들에게 모닝콜을 해줬다. 손님들은 어리둥절해 했지만 웃으면서 하나 둘 기상했다.
아침을 준비하던 이효리 곁에 자매손님 중 동생인 연선이가 다가왔다. 이효리는 연선이를 발견하고 "니가 감자를 깎을래"라고 물었고, 함께 아침을 준비했다. 이효리는 연선이에게 "오빠가 아파서 연선이가 밝은 건가"라고 물었다. 연선이는 "막 조용하면 제가 분위기를 띄어야 할것 같다"며 자신의 속내를 말했다. 이효리는 연선이와 대화하면서 "최고의 선물은 내말을 알아들어주는 사람 한명이야. 너희 오빠에게는 너가 그런 사람이었을거야"라고 말하며 연선이를 칭찬했다. 그녀도 "한번도 그런 생각한적 없는데"라고 말하며 이효리의 칭찬에 고마워했다.
아침을 먹고 이효리는 오늘 떠나는 유도부 친구들에게 깜짝 선물을 줬다. 민박집에 오기 위해 쇼핑을 했다는 이야기를 듣고 이효리는 "너네 발은 작아?

"라고 물었다. 유도부 친구들은 "모두 230~240"이라고 답했다. 이효리는 "잠깐 기다려봐"라며 신발장으로 향했고, "내가 안 신는 신발 다 가져가. 선물로 줄게"라고 말해 유도부 친구들을 기쁘게 했다. 선물을 받은 유도부 친구들은 윤아와 이효리의 구두 워킹 시범까지 보며 즐거워했다. 선물을 받고 마지막 기념 촬영까지 마치고, 그녀들은 민박집을 떠났다.


화제 뉴스
  • [속보] 대검 차장에 조남관…서울중앙지검장 이성윤 유임
  • [속보] '의암댐 사고' 실종된 경찰정 발견…내부 수색 예정
  • 코로나19 서울 13번째 사망자 발생…기저질환 있던 90대
  • 검찰, '검언유착 KBS 오보' 취재원 고발 사건 수사 착수
  • 이재명의 두 번째 편지 "대부업 금리 24%→10% 인하해야"
  • 갤노트20 사전예약 시작…공시지원금 가장 많은 이통사는?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