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아카데미 시상식] 앨리슨 제니, 여우조연상 영광

기사입력 2018-03-05 12: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제90회 아카데미 시상식(2018 오스카)사진=ⓒAFPBBNews = News1
↑ 제90회 아카데미 시상식(2018 오스카)사진=ⓒAFPBBNews = News1
[MBN스타 백융희 기자] 배우 앨리슨 제니가 제90회 아카데미시상식에서 여우조연상의 영광을 안았다.

5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LA 돌비극장에서 제90회 아카데미시상식이 진행됐다.

이날 ‘아이, 토냐’로 여우조연상을 수상한 엘리슨 제니는 “이 모든 건 걸 스스로 해냈다”면서 “아카데미에 감사하다”라고 유쾌한 수상 소감을 전했다.

이어 “이런 일이 벌어질 수 있을지 몰랐다. ‘아이, 토냐’의 모든 분들이 제

역할을 더욱 돋보이게 해주셨다. 저희 팀원들에게도 감사인사를 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또 그는 “제 부모님, 가족, 친구들이 믿어줬기에 나아갈 수 있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일명 ‘오스카상’이라고도 하는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은 미국 영화업자와 사회법인 영화예술 아카데미협회가 수여하는 미국 최대의 영화상이다. 백융희 기자 byh@mkculture.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