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윤식당2’ 종영②] 비주얼+센스+예능감까지…만능 알바생=박서준

기사입력 2018-03-23 14: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윤식당2’ 박서준 사진=윤식당2 방송 캡처
↑ ‘윤식당2’ 박서준 사진=윤식당2 방송 캡처
[MBN스타 김솔지 기자] ‘윤식당2’가 종영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만능 알바생 박서준의 활약이 눈에 띈다.

tvN ‘윤식당2’는 배우 윤여정, 이서진, 정유미, 박서준이 스페인 남부에 위치한 테네리페 섬 가라치코 마을에서 작은 한식당을 열고 운영하는 이야기를 담은 나영석PD팀의 예능프로그램이다.

지난해 인기리 종영한 ‘윤식당’ 시즌1에 이어 한층 더 업그레이드 된 ‘윤식당’을 예고했던 시즌2는 이전과는 또 다른 매력으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다. 특히 이번 ‘윤식당2’에서는 멤버 변화가 가장 눈에 띄었다.

이번 ‘윤식당2’에서는 시즌1에서 신구 알바생을 대신해 배우 박서준이 합류했다. 이번 시즌에서 박서준의 활약은 대단했다. 그는 첫 방송부터 틈나는 대로 스페인어를 공부해 현지 손님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하기 위해 노력했다. 또 특유의 서글서글한 성격과 훈훈한 미소, 열일하는 비주얼로 현지 손님뿐만 아니라 안방극장까지 사로잡았다.

여기에 과거 아르바이트했던 경험을 살려 아침 장보기, 재료 손질부터 서빙까지 주방과 홀을 오가는 일당백 활약을 펼치는 것은 물론 유리잔의 작은 얼룩도 허락하지 않는 꼼꼼함을 드러내는 등 성실하고 부지런한 면모를 뽐내며 자타공인 만능 알바생으로 떠올랐다. 또 박서준은 타고난 센스와 재치로 윤식당에 활력을 불어넣는 역할도 빼놓지 않았다.

더불어 박서준은 앞서 시즌1에서 성공에 힘입어 회장님으로 등극한 윤여정과 머릿속에

온통 윤식당 뿐인 이전무 이서진, 완벽한 주방 컨트롤러로 업그레이드된 정유미와의 찰떡 케미까지 돋보였다. 무엇보다 박서준을 포함한 네 사람은 전문 셰프가 아니기에 서툰 모습을 보이기도 했지만, 함께 이겨내며 한층 더 성장한 모습을 보여 훈훈함을 안겼다.

한편 ‘윤식당2’는 23일 감독판으로 종영한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