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최민호 “김지운 감독 열렬한 팬, ‘인랑’ 캐스팅 기뻤다”

기사입력 2018-06-18 11:33

인랑 최민호 사진=MK스포츠 천정환 기자
↑ 인랑 최민호 사진=MK스포츠 천정환 기자
[MBN스타 김솔지 기자] 최민호가 ‘인랑’에 출연하게 된 소감을 밝혔다.

18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압구정에서 영화 ‘인랑’ 제작보고회가 진행된 가운데, 이날 현장에는 배우 강동원, 한효주, 정우성, 김무열, 최민호와 김지운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최민호는 “저도 김지운 감독님의 빅 팬이었다. ‘달콤한 인생’을 정말 많이 봤다. 50번 넘게 봤다”고 김지운 감독을 향한 팬심을 드러냈다.

이어 “그런 와중에 ‘인랑’에 캐스팅 됐다는 소식을 듣고 너무 기뻤고, 감독님을 직접 뵀을 때 너무 영광이었다. 뿐만 아니라 멋진 선배님들과 함께 할 수 있어 영광이었다”며 “촬영장이 저에게 최고의 배움의 터라는 생각이

들었다. 기분 좋았다”고 털어놨다.

‘인랑’은 남북한이 통일준비 5개년 계획을 선포한 후 반통일 테러단체가 등장한 혼돈의 2029년, 경찰조직 ‘특기대’와 정보기관인 ‘공안부’를 중심으로 한 절대 권력기관 간의 숨막히는 대결 속 늑대로 불리는 인간병기 ‘인랑’의 활약을 그린 영화다.

오는 7월 개봉한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