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박재범 “쌈디와 불화설? ‘Me No Jay Park’ 디스곡 아냐”(라디오스타)

기사입력 2018-08-23 07: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라디오스타’ 박재범 쌈디 불화설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 ‘라디오스타’ 박재범 쌈디 불화설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MBN스타 신미래 기자] ‘라디오스타’ 박재범이 쌈디의 대표 사임 의사 및 불화설에 대해 입을 열었다.

22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닮고 싶어 너의 몸몸몸매’ 특집으로, 박재범, 정찬성, 양치승, 권혁수가 출연했다.

이날 박재범은 최근 쌈디가 AOMG 대표직 사임한 것에 대해 “쌈디가 사표를 냈다. 같이 사장을 했다가 아티스트로만 남겠다고 했다. 저랑 쌈디 DJ펌킨과 대표였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쌈디 형이 앨범에 신경 쓰고, 저도 바빠서 얘기를 못했다. 대표직 사임의사를 밝히고 ‘Me No Jay Park’ 노래를 들어 봤다. 가사가 형의 자리가 부담스럽고 리더로서 타이틀 가질 게 없다는 거였다”고

말했다.

그리고 쌈디와의 불화설에 대해 “‘Me No Jay Park’가 디스곡이라고 하는데 디스곡도 아니고 사이가 안 좋은 것도 아니다. 개인적으로 내린 결정이니까 형의 의견을 존중했다”라고 덧붙였다.

또 그는 한 회사를 책임지는 것에 대해 “정말 많이 힘들다”고 고충을 토로하기도 했다.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화제 뉴스
  • "추석연휴 고비, 무조건 넘길 것" 연휴에도 쉬지 않는 선별진료소
  • "월북시 사살하기도" 신동근 발언에…진중권 "무서운 사람"
  • 일본 법원 "정부는 후쿠시마 원전사고 피해 주민에 배상하라"
  • 서욱 국방장관 "국민 생명 지킬 확고한 군사대비태세 유지할 것"
  • 북한, 야스쿠니 참배한 아베에 "군국주의 광신자 정체 드러낸 것"
  • 야당, '사과 요구' 추미애에 "추석날 국민 열 받게 하지 말라"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