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런닝맨` 유재석, 광손 등극?…광어에 손 물리며 `꽝손` 인증

기사입력 2018-10-05 14: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기자]
방송인 유재석이 광어에 손을 물리며 광손에 등극했다.
오는 7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유재석이 광어에게 손을 물리는 돌발상황이 공개된다.
이번주 방송되는 ‘런닝맨’은 지난주에 이어 아르바이트 작업량으로 100을 채워야 하는 ‘일당백’ 벌칙 레이스가 펼쳐진다. 이에 유재석, 지석진, 이광수는 바다 그물 낚시에 도전해 만선의 일념으로 힘차게 그물을 걷어 올렸다. 계속해서 올라오는 빈 그물에 좌절하던 찰나 그물에 걸린 광어를 본 유재석은 흥분을 감추지 못하며 더 힘껏 그물을 걷어 올렸다.
하지만 기쁨도 잠시, 광어가 유재석의 손을 무는 돌발 상황이 발생했다. 이에 ‘겁쟁이’ 유재석은 깜짝 놀라며 뒤로 물러섰고 그 순간을 포착하게 된 현장은 웃음바다가 됐다. 멤버들 역시 “어떻게 이런 일이 있을 수 있냐”며 “역시 꽝손”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들은 사전에 선택한 어종을 잡아야 일당백 작업량으로 인정 되었는데, 과연 원하는 어종을 잡아 일당백 레이스를 무사히 마칠 수 있을지 기대가 모아진다.
반면, 이날 김종국X하하X송지효X양세찬X전소민

은 제작진이 지급한 휴가비 내에서 5명의 워너비 휴가를 모두 수행해야 하는 ‘일단 쉬어’ 레이스를 펼친다.
폭소만발의 ‘일당백 레이스’와 ‘일단 쉬어 레이스’의 결과는 7일 일요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ksy70111@mkinternet.com
사진제공| SBS[ⓒ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첫 '서울특별시기관장'…박원순 아들 귀국
  • 베이징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닷새째 '0명'
  • [속보] 코로나19 어제 35명 신규확진…지역발생 20명·해외유입 15명
  • 고 박원순 서울시장 빈소 조문 행렬
  • '한국군 최초 대장' 백선엽 장군 별세…향년 100세
  • "서울시 차원 5일장 반대" 청와대 청원 30만 넘겨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