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신지 눈물 “마경희 교육생 격려, 음방 1위한 것보다 좋았다”

기사입력 2018-10-26 22: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신지 눈물 사진=진짜사나이300 캡처
↑ 신지 눈물 사진=진짜사나이300 캡처
[MBN스타 손진아 기자] ‘진짜사나이300’ 신지가 진한 동기애를 느꼈던 점을 언급하며 눈물을 흘렸다.

26일 오후 방송된 MBC ‘진짜사나이300’에서는 훈련 열외자들이 기동상담을 받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신지는 “발목이 고질병이었는데 괜찮아진 줄 알았다. 준비를 열심히 한다고 한 거 같은데 준비가 잘 안됐던 것 같다”라며 기동상담을 신청한 이유를 전했다.

이어 “여러번 훈련에 빠지다보니 생도들한테 미안한 마음도 들고 의기소침해지고 소외감도 드는”이라고 덧붙였다.

신지는 “행군을 꼭 하고 싶다. 화산유격장에 걸어올라 올 때 뒤로 처져서 왔다. 그럴 때 동기교육생이 저를

컨트롤해줬다”고 설명했다.

그는 “마경희 교육생 끝까지 격려해줬다. 가장 늦게 도착했지만 같이 걸어준 것”이라며 “마지막까지 와줘서 고맙다고 얘기했다. 뒤쳐져도 괜찮다고 하더라. 그때 솔직히 가요프로그램에서 1위한 것보다 좋았다. 이건 힘들어서 우는 게 아니라 감동 받아서 우는 거다”라며 울컥한 모습을 보였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화제 뉴스
  • "30년 동안 정대협에 이용당해…김복동 할머니까지 이용"
  • [단독] 시민 폭행하고 소란 피운 현직 경찰관
  • 강서구 미술학원 강사·유치원생 확진
  • "마스크 안 쓰면 택시, 버스 승차거부 허용"
  • 민주 "수사 후 입장 결정" 윤미향은 '침묵'
  • 문 대통령 "전시 재정 필요…3차 추경안 처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