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아이유 “현 소속사와 11년째 함께, 재계약 조건으로 팀 복지 강조”(아는 형님)

기사입력 2018-10-27 21: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아이유 소속사 사진=‘아는 형님’ 방송 캡처
↑ 아이유 소속사 사진=‘아는 형님’ 방송 캡처
[MBN스타 김솔지 기자] ‘아는 형님’ 아이유가 현 소속사와의 재계약 체결 과정을 설명했다.

27일 오후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아이유, 이준기가 전학생으로 출연했다.

이날 아이유는 “연습생부터 11년째 현재 소속사에서 함께 하고 있다. 우리 회사는 한 번도 해내라고 푸시한 적 없다. 항상 인간적으로 대해줬다”라고 말했다.

이어 “대표님이 ‘아이유가 지금의 성공을 이루고 나니 더 큰 회사로 가고 싶겠지?’라고 생각하신 것 같다”면서 “솔직히 다른 생각을 안했다면 거짓말이다. 좋은 조건이 들어오면 다른 곳과 해봐도 되지 않을까 생각했었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아이유는 재계약 결정을 앞두고 소속사의 생각을

들어보고 싶었다며 “회사에서 잡을 생각이 없더라. ‘지은이가 좋은데 가고 싶다 그러면 우리가 어떻게 잡냐’고 하는데 빠른 포기가 서운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회사의 배려에 과감하게 재계약 했다”고 덧붙였다. 이어 재계약 조건으로 “팀의 복지에 대해 신경 써줄 것을 강조했다”고 밝혀 훈훈함을 안겼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화제 뉴스
  • 더좋은미래, 이낙연 대 김부겸 '우려'…출마 자제 권유할까
  • 인천서 확진자 7명 추가…3명 '리치웨이' 연관
  • 재난지원금 예산 95.2% 지급…오늘 신청마감
  • 김해영 또 '금태섭 징계' 비판…이해찬 "민주적 당운영"
  • 이마트 트레이더스, 일회용마스크 2000만장 푼다
  • "새 잃어버려서" 8세 가사도우미 때려죽인 부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