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홍진영 언니 홍선영, 금강산도 식후경 “노래 불렀더니 허기가 지네”

기사입력 2018-11-25 22: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홍진영 언니 홍선영 사진=미운 우리 새끼 캡처
↑ 홍진영 언니 홍선영 사진=미운 우리 새끼 캡처
[MBN스타 손진아 기자] 홍진영 언니 홍선영이 마트 먹방을 펼쳤다.

25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가수 홍진영과 그의 언니 홍선영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홍진영과 언니 홍선영은 수

제비 재료를 사기 위해 마트로 향했다.

재료를 찾던 홍선영은 어묵을 발견하고선 먹방에 나섰다. 이를 본 홍진영은 “밥 먹은지 한 시간도 안 됐다”라고 다그쳤다.

이어 “그만 먹어라, 언니”라며 “언니 배 안 불러?”라고 말했다.

이에 홍선영은 “조금 노래를 불렀더니 허기가 지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감사원 "노태우·김영삼도 답변" 반격…민주, 직권남용 고발키로
  • 조원진 "이준석, 2~3월 신당 창당 가시화…여권 분할 필연적"
  • 고민정, 감사원 文 조사 통보에 "국민의힘 자존심도 없나"
  • 전세계 넷플릭스 순위 2위 '수리남', 실화 속 주인공의 범죄 행각은?
  • 푸틴의 '전쟁 동원령'에 반발…투신한 20대 러시아 래퍼
  • 장성규, 억대 외제차 선물 공개…"연예인병 재발, 열일할게요"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