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홍진영 "`서울사람`, 전과 다른 스타일…큰 경험"

기사입력 2018-11-30 15: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가수 홍진영이 신곡 '서울사람'을 통해 전에 없던 색다른 감성을 선보인다.
'서울사람'은 일본 엔카(演歌) 스타일의 서정적인 멜로디와 힙합 비트가 어우러진 미디엄템포 트로트로, 박근태가 작곡하고, 김이나가 작사했다. 박근태 프로듀서는 홍진영 특유의 애절한 목소리가 발라드 감성의 노래와도 잘 어울린다고 생각해, 그동안 신나고 흥 넘치는 노래들을 보여 온 홍진영의 새로운 시도를 이끌었다.
홍진영은 30일 "'서울사람'은 기존에 해왔던 스타일과 다른 노래라 저에게도 큰 경험이 됐다"고 작업 소감을 밝혔다. 홍진영은 "박근태 프로듀서와는 처음 작업했는데 모든 면에서 좋았고, 특히 잘해주셔서 부담 없이 편하게 녹음했다"며 "박근태 프로듀서의 스타일에 제 색깔을 녹일 수 있었던 좋은 기회였다"고 전했다.
'서울사람'은 급격하게 변화하는 '서울'이라는 공간에서 오는 공허함과 외로움을 표현한 노래로, 앞서 지난 29일 공개된 뮤직비디오 프리뷰에서 홍진영의 쓸쓸한 목소리가 귀를 사로잡으며 곡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뮤직비디오에는 배우 차민지와 이정혁이 출연한다.
홍진영은

"'서울사람'은 바쁜 서울 생활로 지친 분들에게 위로가 되는 곡인 것 같다"며 "이 노래를 들으면서 한 템포 쉬어가라고 말해주고 싶다"고 말했다.
홍진영이 부르고 래퍼 브레이가 피처링에 참여한 '서울사람'은 12월 2일 오후 6시 각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psyon@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안양·군포 교회발 감염 비상…제주 단체여행 뒤 9명 확진
  • "WTO 제소 가나"…일본 '수출규제 철회' 끝내 침묵
  • 오늘부터 요일 상관없이 마스크 산다…'마스크 5부제' 폐지
  • 일본 이바라키현서 규모 5.3 지진 발생
  • '흑인 사망' 시위 확산…"52년만의 동시통금령"
  • 여자화장실에 몰카 발견…경찰 수사 나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