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코인법률방’ 장영란, 깜짝 등장…“변호사 교체 요구?”

기사입력 2018-12-09 10: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장영란 ‘코인법률방’ 사진=KBS Joy
↑ 장영란 ‘코인법률방’ 사진=KBS Joy
[MBN스타 안윤지 기자] ‘코인 법률방’에 방송 시작 이래 처음으로 컴플레인이 발생한다.

9일 오후 방송되는 KBS Joy ‘코인 법률방’ 10회에서는 방송인 장영란이 의뢰인으로 깜짝 등장, 신중권 변호사의 신들린 상담에 브레이크를 걸 엄청난 고민을 안고 ‘코인 법률방’의 문을 두드릴 예정이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는 장영란은 어느 날 갑자기 집 창문 밖에 붙은 이물질로 골머리를 앓고 있다고 토로했다. 어디서 떨어져 붙은 것인지, 눈이나 비가와도 떨어지지 않고 창문에 떡 하니 붙어있는 탓에 10년 만에 새 집을 장만한 그녀는 속상한 마음을 감추질 못했다.

이런 장영란의 사연에 신중권 변호사는 “제가 지금까지 본 고민 중에 가장 어려운 고민이다”라는 뜻밖의

말로 상담을 시작, 모두를 어리둥절하게 만들었다고.

이어 그는 “모든 일에 법적으로 대응할 수 없다”며 난색을 표했다.

이런 신 변호사의 솔루션을 납득할 수 없던 장영란은 “속 시원하게 상담해 준다더니!”라며 강하게 불만을 제기, 급기야 변호사 교체를 요구했다. 신 변호사의 뜻밖의 굴욕은 물론 사상 처음 발생한 컴플레인에 ‘코인 법률방’이 발칵 뒤집힌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불이 난 현대아울렛 최근 영상 보니…주차장에 종이박스 가득 쌓여 있었다
  • 주미대사 "한미정상, 전기차 협력 의지 확인…해결안 도출 최선"
  • 김성 북한유엔대사 "미국 합동훈련 전쟁 도화선에 불붙이는 행위"
  • 만취 여성 모텔 데려가 직장 동료 불러 함께 성폭행한 20대
  • 대전 대형 아웃렛 '화재 참사'…7명 사망·1명 중상
  • [단독] 세입자 몰래 바뀐 집주인…수백 채 전세보증금 미반환 '경찰 수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