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JTBC ‘2019 AFC 아시안컵’ 단독 중계…신태용 전 국가대표 감독 해설

기사입력 2018-12-18 09:2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JTBC가 ‘2019 AFC 아시안컵’을 단독 중계한다.
JTBC·JTBC3 FOX Sports는 오는 1월 5일(토) 아랍에미리트에서 개최되는 ‘2019 AFC(아시아 축구연맹) 아시안컵’을 단독 중계한다. 임경진 캐스터와 신태용 전 국가대표 감독, 김환 축구 전문 기자가 해설위원을 맡는다.
이번 ‘2019 AFC 아시안컵’은 지난 8월 지휘봉을 잡은 신임 감독 파울루 벤투가 이끄는 첫 국제 대회다. 벤투 감독은 부임 이후 A매치 평가전에서 6경기 연속 무패(3승 3무)로 전임 감독제 시행 이후 최다 연속 경기 무패 신기록을 세우고 있어 이번 대회 성적에 더욱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국 대표팀 선수들 역시 2018 자카르타-팔렘방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딴 데 이어 평가전에서도 뛰어난 경기력을 보여주며 한껏 기세가 오른 상황. 1960년 이후 무려 59년 만에 아시안컵 우승에 도전한다.
JTBC와 JTBC3 FOX Sports는 벤투호의 ‘아시아 최강자’를 향한 도전을 생생하게 안방극장으로 전할 계획이다. 가장 최근까지 국가대표팀을 지도했던 신태용 전 감독을 해설위원으로 전격 발탁해 현장감 넘치는 이야기를 담고, 뛰어난 분석과 ‘사이다 화법’으로 사랑받는 김환 기자가 신태용과 함께 시너지를 발휘할 예정이다. 또한 한국 팀의 경기 시작 전, 레전드 선수와 함께 당일 경기를 분석하는 ‘프리뷰쇼’도 론칭해 시청자의 이해를 돕는다.
중계 관계자는 “시청자분들께서 59년 만에 ‘아

시안컵 우승’을 노리고 있는 한국 축구국가대표팀의 여정을 만끽할 수 있도록 수준 높은 중계, 풍부한 볼거리를 만들겠다”고 전했다.
대한민국의 첫 번째 조별예선 상대는 필리핀이다. 오는 1월 7일(월) 밤 10시 15분에 JTBC·JTBC3 FOX Sports에서 생중계된다.
happy@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