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이범수 “소을·다을 남매 근황? 말 안 듣고 자기주장 강해”(미운우리새끼)

기사입력 2018-12-23 21: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미운우리새끼 이범수 소을 다을 남매  사진=미운우리새끼 캡처
↑ 미운우리새끼 이범수 소을 다을 남매 사진=미운우리새끼 캡처
[MBN스타 손진아 기자] ‘미운우리새끼’ 이범수가 소을 다을 남매 근황을 언급했다.

23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배우 이범수가 특별 MC로 출연했다.

이날 이범수는 아이들 언급에 “애들이 지금 8살,

5살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말 좀 안 듣고 그럴 때다. 자기주장이 강하다”라며 소을, 다을의 근황을 덧붙였다.

이범수는 “‘슈퍼맨이 돌아왔다’를 통해 아이들과 무척 친해지게 됐다”라고 전했다.

그는 “지금도 그 영상을 간혹 보는데 자기가 저때 왜 그랬는지 모르겠다고 아이들이 그러더라”라며 웃었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화제 뉴스
  • 법원, 개천절 '드라이브 스루' 집회 조건부 허용…9개 조건 내걸어
  • 추석날 60대 모친과 40대 아들 피 흘리며 숨져
  • "강간당했다" 거짓 신고 뒤 합의금 뜯은 여성들 실형
  • 서울대병원 교수 "코로나19 재감염, 가볍게 지나갈 가능성 높아"
  • 쇠창살 절단 후 담요 묶어 담장 넘어 도망…'영화 같은' 탈옥
  • 이외수 아들 "오늘 추석이자 부친 생일…회복하는 데 시간 걸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