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복수가 돌아왔다’ 유승호·곽동연, 조보아 두고 대결…2049 1위 [M+TV시청률]

기사입력 2018-12-25 10: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복수가 돌아왔다’ 유승호 조보아 곽동연 사진=SBS ‘복수가 돌아왔다’
↑ ‘복수가 돌아왔다’ 유승호 조보아 곽동연 사진=SBS ‘복수가 돌아왔다’
[MBN스타 김노을 기자] ‘복수가 돌아왔다’ 유승호와 곽동연이 조보아를 사이에 둔 ‘남남 대결’을 본격 가동하며 월화드라마 2049 시청률 전체 1위로 올라섰다.

지난 24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복수가 돌아왔다’는 닐슨코리아 9회 수도권 시청률 5.3%, 10회 수도권 시청률 6.7%를 기록했고, 전국 시청률은 9회 4.7%, 10회 6.0%를 기록했다. 2049 시청률은 9회 3.2%, 10회 4.4%를 기록, 월화드라마 전체 1위를 차지했으며 특히 40대 여성이 대거 ‘복수가 돌아왔다’를 시청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최고시청률은 8%로, 유승호와 곽동연의 검도 대결에서 유승호가 곽동연의 목에 칼을 겨누는 순간이었다. 조보아가 나타나 자신만을 탓하자 유승호가 “손수정, 너는 왜 9년 전이나 지금이나 어떻게 된 거냐고 물어보지를 않는 거냐”고 말하는 장면이 차지했다.

이날 방송에서 복수(유승호 분)는 선도위원회 자리에서 수정(조보아 분)이 교사 자리를 걸고 책임을 지겠다는 발언으로 퇴학 위기를 모면하게 되자, 수정이 교사 자리까지 걸고 자신을 지키려했다는 생각에 혼란스러워 했다. 이후 복수는 세호(곽동연 분)의 뒷조사를 위해 이사장실을 뒤지던 중 세호가 고등학생 시절 그렸던 수정의 그림을 발견하고는 “오세호, 너 그런 거였냐?”라며 수정을 향한 세호의 마음을 뒤늦게 눈치 채고 분노를 터트렸다.

반면 세호는 라이브바에서 자신을 도우려다 다친 복수로 인해 속상한 마음에 편의점에서 홀로 술을 마시고 있는 수정을 찾아갔다. 하지만 수정은 세호에게 “니가 내 친구야?”라고 묻고는, “이사장이지. 설송고 이사장님. 내 직장상사. 갑 오브 갑 고용주”라며 두 사람의 관계를 다시 한 번 단정 지었고 세호는 서운한 표정을 내비렸다. 하지만 이내 세호는 술에 취한 채 차 자동차 보닛 위에 누워버린 수정 옆에 나란히 누워 대화를 나누는 오붓한 시간을 보냈던 터. 이때 수정에게서 온 부재중 전화를 발견한 복수는 수정의 집으로 향하던 중 두 사람을 목격, 말없이 돌아섰다.

결국 복수와 세호의 갈등은 두 사람이 우연히 마주하게 된 체육관에서 폭발했다. 복수가 봉사활동을 위해 찾은 체육관에서 홀로 검도 연습중인 세호와 맞닥뜨리게 된 것이다. 수정과의 관계를 묻는 복수에게 세호는 “찌질한 복학생보다는 돈이라도 많은 쓰레기가 낫지 않나?”라고 되받아치면서 복수의 화를 끓어오르게 했다. 더욱이 복수가 “야, 너 손수정 좋아하냐?”라고 돌직구를 날리자, 세호 또한 “왜? 안 돼?” 라고 대답하며 수정에 대한 마음을 드러냈다. 그러자 복수는 “손수정 데리고 장난칠 생각하지마라. 오세호”라며 경고했고, 이에 세호는 “예전이랑은 달라. 이제 누가 봐도 나랑 손수정이 더 잘 어울리는 그림이지”라며 검도 대결을 신청했다.

급기야 두 사람은 검도로 승부를 겨루게 됐고, 이어 복수를 찾으러온 체육관에 온 수정은 부러진 죽도를 세호 목에 들이대고 있는 복수와 그런 복수를 노려보고 있는 세호를 발견했다. 하지만 또 다시 복수가 사고 쳤다고 생각한 수정이 복수를 향해 목소리를 높이며 다친 세호를 데려가려는 순간 복수가 두 사람을 막아섰던 것. 복수는 “넌 왜 물

어보질 않는 거야. 9년 전에도, 지금도 나한테 어떻게 된거냐고 왜 물어보질 않냐고!”라며 원망을 가득 담은 눈물을 드리운 채 수정을 바라봤다. 북받친 감정을 토해내는 유승호, 흔들리는 눈빛의 수정, 그런 두 사람을 날카롭게 지켜보는 세호의 모습이 담기면서 앞으로 펼쳐질 세 사람의 삼각관계에 대한 긴장감을 증폭시켰다. 김노을 기자 sunset@mkculture.com


화제 뉴스
  • 진중권, '발설지옥' 경고한 조국에 "이 친구 정신상태 걱정되네" 비판
  • 김조원 사퇴에 정치권 갑론을박…"재혼 사정"vs"공직자 처신 부적절"
  • 롯데리아 직원 모임 집단감염 '비상'…"장시간 마스크 미착용"
  • 류호정, 심상정 '인증샷' 논란에 대해 "정말 열심히 일했는데 속상"
  • 정청래 "보수언론, '문 대통령 망해라' 주문 외워…먹잇감 되지 말아야"
  • 이통3사 '패스 모바일 운전면허증' 가입자 100만 돌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