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아스달 연대기` 대칸부대 수장 정제원, 지략으로 뇌안탈과의 전쟁에서 승리

기사입력 2019-06-01 21: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원태성 객원기자]
타곤(정제원 분)의 맹활약으로 아스달 족이 전쟁에서 승리했다.
1일 밤 방송된 토일드라마 tvN '아스달 연대기'에서는 뇌안탈에게 동맹을 거절당한 아스달 족이 전쟁을 벌이는 모습이 나왔다.
힘이 막강한 뇌안탈을 힘으로 이기기에는 아스달족이 너무 약했다. 하지만 아스달 족에 천

재 지략가이자 산웅(김의성 분)의 큰 아들인 타곤은 기발한 지략으로 아스달 족을 승리로 이끌었다.
타곤은 뇌안탈이 축제를 벌이는 시기를 노려 미리 전염병을 퍼뜨렸고, 힘이 약해진 뇌안탈들을 아스달 족은 무참히 짓밟았다. 전쟁에서 승리한 아스달 족은 타곤의 지략을 극찬했다.
한편, 아사혼(추자현 분)은 전쟁을 피해 어린 아들 은섬을 데리고 도망을 갔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정세균 총리 손 들어준 문 대통령 "손실보상 제도화 검토"
  • 이재명 "죽으려고 일하는 사람 없다"…노동부 질타
  • "멈춰달라고 했는데도…" 노래방서 지인 성폭행한 전직 야구선수
  • 박영선 "첫 손님 노영민…눈물 겹도록 고맙다"
  • 배우 송유정, 갑작스레 사망…향년 26세
  • 김주하 AI가 전하는 1월 25일 종합뉴스 예고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