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박순자 의원 아들 특혜논란…국회 '24시간 자유 출입'

기사입력 2019-02-13 08:09 l 최종수정 2019-02-13 08: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박순자 의원 아들 특혜 논란/사진=MBN
↑ 박순자 의원 아들 특혜 논란/사진=MBN

박순자 의원 아들 특혜 논란/사진=MBN
↑ 박순자 의원 아들 특혜 논란/사진=MBN

국회 국토교통위원장 박순자 자유한국당 의원의 아들이 국회 출입증을 발급받아 자유롭게 국회를 드나들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정치권에 따르면 민간 기업에서 국회 대관 업무를 담당하는 박 의원 아들 A 씨는 박 의원실 소속으로 입법 보조원 등록을 하고 언제든 24시간 국회 출입이 가능한 출입증을 발급받았습니다.

국회를 방문하는 외부인들은 안내 데스크에서 신분증을 제출하고 방문증을 작성하면 당일 출입이 가능합니다. 하지만 A 씨는 이 같은 절차를 생략하고 자유 통행을 해왔습니다.

당사자인 A 씨는 "조사할 게 있으면 제가 좀 도와주기도 했다"며 "지역 활동할 때 조직 관리 같은 거에 제 역할이 있어서 그렇게 쓰였던 것"이라며 해명했습니다.


또 박 의원은 "급여는 안 받는 자리로 알고 있다"며 "일주일 전에 보좌관으로부터 보고를 받았다"고 해명했습니다.

이 같은 소식이 알려지자 야당 내에서도 "국회의원 아들 신분으로 특혜를 받은 것"이라는 말이 나왔습니다. 입법 보조원 채용이 국회의원 재량인 만큼 관리 기준 등을 명확히 할 필요가 있다는 지적도 나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백신휴가는 그림의 떡…열·근육통 시달려도 폭염에 일해야"
  • '호남구애' 이재명 vs '수도권 공략' 이낙연…경기북도 논쟁도 격화
  • 윤석열 입당 후 첫 행보는 '청년'…원희룡 제주지사 사퇴
  • [2020 도쿄] 축구 충격의 대패…끝내 아쉬운 손흥민의 빈자리
  • 안산 응원한 임현주 아나운서에게 "중립 지켜라" 비판 댓글도
  • '외모 논란'에도 대담하게 대처해 여론 뒤바꾼 전지희 선수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