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황교안-유승민 설 회동 관심…박형준 "안철수신당 실패"

전정인 기자l기사입력 2020-01-21 19:32 l 최종수정 2020-01-21 20: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한국당과 새보수당의 통합 논의가 속도를 내면서, 황교안 한국당 대표와 유승민 새보수당 의원의 설 연휴 전 회동이 성사될 지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범보수 통합을 추진하고 있는 박형준 위원장은 "안철수 독자 신당은 실패한다"며 쓴소리를 했습니다.
전정인 기자입니다.


【 기자 】
새로운보수당은 자유한국당과의 통합 협의체 협상 창구로 보수재건위원회를 지목했습니다.

위원장은 유승민 의원으로, 유 의원이 통합 협상을 직접 챙기기로 한 겁니다.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도 한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유 의원과 맥주 회동을 원한다고 밝히는 등 통합 논의에 적극적인 입장을 표명했습니다.

황 대표와 유 의원이 협의체 구성 과정에서 간접적으로 접촉한 것으로 알려지는 등 만남이 초읽기에 들어갔다는 관측이 나오고 있습니다.

▶ 인터뷰 : 정운천 / 새로운보수당 의원
- "황교안 대표와 우리 유승민 보수재건위원장이 만나서 설 연휴가 시작되기 전에 보수통합의 비전과 혁신 방안 등 통 큰 합의를 이끌어내서…."

이런 가운데 박형준 혁신통합추진위원회 위원장은 원희룡 제주지사를 만나 합류를 요청했고,

▶ 인터뷰 : 박형준 / 혁신통합추진위원회 위원장
- "좀 더 광범한 보수와 중도의 세력과 인사들을 결집할 필요가 있다는 취지에서 원희룡 제주도지사를 만나 참여를 권유했고요."

원 지사는 입장문을 통해 "중도 보수 세력의 통합과 신당 창당 움직임에 적극적으로 공감한다"며 힘을 보태겠다고 밝혔습니다.

박 위원장은 또 통합논의에 선을 긋고 있는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에 대해서는 "이미 독자 신당을 해봤고 실패로 끝났다"며 성공확률이 낮다고 쓴소리를 날렸습니다.

MBN뉴스 전정인입니다.

영상취재 : 박준영 기자
영상편집 : 송현주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진중권 "장제원, 꼭 고소하길"…이준석 "장제원이 회의 참여? 어머나"
  • 불법 카풀女, 신고한 남성에 "강제로 가슴 만져" 허위 신고
  • "누굴 뽑나요" 물음에…홍준표 "이재명 되면 망하고 윤석열 되면 혼란"
  • "직장 동료가 성폭행" 무고한 30대 여성, 징역 2년 법정구속
  • 이재명 vs 윤석열 외교안보 참모 맞붙는다…내일 심포지엄
  • '2월 개장' 더현대서울, 매장 천장 붕괴…3명 경상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