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광주] '사랑의 집 고쳐주기' 새해 첫 업무로 시작

기사입력 2012-01-02 17:04 l 최종수정 2012-01-03 09:19

광주광역시가 '사랑의 집 고쳐주기' 행사로 새해 업무를 시작했습니다.
강운태 광주시장은 광주시 직원 50여 명과 함께 기초생활수급자인 북구 삼각동 안모씨의 집을 찾아 담장도색과 도배 등 '사랑의 집 고쳐 주기' 봉사에 참여했습니다.
광주시는 지난해 시민과의 소통이 큰 성과를 거뒀다며 올해도 시민과의 소통으로 새해 첫 업무를 시작하려고 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