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담배보다 몸에 더 해로운 금연초

기사입력 2006-09-12 09:42 l 최종수정 2006-09-12 09: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담배를 끊을 때 사용하는 금연초에 들어 있는 타르 양이 저타르 담배

보다 최고 24배 많은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한나라당 정의화 의원은 금연초 4종을 붆석한 결과 타르뿐만 아니라 일산화탄소 발생량도 최고 5배 높았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금연보조제의 타르 함유량에 대한 기준과 인체 유해에 대한 연구결과도 없어 문제로 지적되고 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21년 만에 사라지는 여성가족부…국가보훈부 신설
  • '성남FC 공소장' 이재명 30여 차례 언급…동북아평화경제협회 압수수색
  • 상속세 안 내려고 부친 사망도 숨겨…변칙상속 99명 세무조사
  • "수익률이 달라요"…바람잡이 앞세워 수백억 뜯은 일당 덜미
  • [특별기고] 전쟁특수를 누리는 북한…동부전선 이상없다!
  • "새 MC가 전국노래자랑 첫 녹화해 기대했는데"…대구 달서구 주민들 불만, 왜?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