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공증인 임명 연령 제한은 부당"

기사입력 2006-09-14 11:27 l 최종수정 2006-09-14 11: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법률행위에 대한 공정 증서를 작성해 주는 공증인의 임명 자격을 연령으로써 제한할 수 없다는 판결이 나왔습니다.
서울행정법원 행정11부는 올해 72세인 장모씨가 공증인 임명기준에 연령제한을 둔 것은 위법하다며 낸 소송에서 원고 승소 판결했다고 밝혔습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공증인

임명 자격에 연령을 제한하거나 정년 제도 등을 두기 위해서는 헌법상 평등원칙에 반하지 않도록 면밀한 검토를 거쳐 반드시 법률에 의해 근거를 마련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현행 법무부의 공증인 임명기준에 따르면 65세 이상인 자는 공증인으로 임명될 수 없도록 제한돼 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남원, 섬짐강 제방 피해 사례 '역대급'... 1천 250명 이재민 발생
  • 與 '4차 추경' 필요성 제기... "일단 예비비로 긴급 지원"
  • 평택 팽성대교 아래서 중국 국적 30대 숨진 채 발견
  • 靑 고위 참모 교체 가능성 커... 노영민 물러날 것으로 추정
  • 900명 일하는 덴마크 대형 도축장서 집단감염 발생... 일시 페쇄
  • 정총리 "기상예보 적중률 높여야 해... 근본적 대책 세우겠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