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TV 사극에 아들 출연'사기 2억챙겨

기사입력 2006-10-24 09:52 l 최종수정 2006-10-24 09: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서울남부지검은 제작자금을 빌려주면 아들을 TV사극에 출연시켜주겠다고 속여 돈을 받은 혐의로 방송작가 63살 이 모씨를 구속했습니다.
이씨는 2003년 10월 자신이 운영하는 서울 여의도 N사 사무실에서 44살 조 모씨에게 사극을

제작 중인데, 아들을 조연으로 출연시켜 주겠다고 속여 2차례에 걸쳐 2억2천만원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검찰은 이씨가 N사 외에도 드라마 제작사를 차린 뒤 연기 지망생들에게 접근해 출연을 미끼로 제작지원금 명목으로 돈을 받은 단서를 포착하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진중권 '원전 공무원' 영장에 "구속되면 정신 돌아올 것"
  • [속보] 삼성전자 주가, 7만원 돌파…역대 최고가
  • 추미애 "검찰 수사활극에 전직 대통령·장관도 희생…개혁 소임 못 접어"
  • "확진자 나올라"…'코로나 수능' 속 방역복 입고 나타난 수험생
  • 김욱준 1차장검사 사표…흔들리는 서울중앙지검
  • 잠복 끝 피의자 잡았지만…처벌 못 하는 '캣콜링'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