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정정·반론 보도

기사입력 2006-11-07 17:00 l 최종수정 2006-11-07 19: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본 방송은 지난 9월 19일자로 "정복 경찰 폭행하고도 석방...전관예우 의혹?"이라는 제목으로 담당검사와 같이 근무하던 변호사가 로비나 압력을 행사하여 경찰을 폭행한 피의자에 대한 구속영장이 두 차례나 기각되었다고 보도한 바 있습니다.
그러나 사실 확인 결과, 해당 변호사는 담당 검사와 함께 근무한 사실이 없는 것으로 밝혀져 바로잡습니다.
또한 해당 변호사는 검찰에 부당한 로비나 압력을 행사한 사실이 없으며, 정당한 변호활동을 한 것이라고 밝혀왔습니다.

화제 뉴스
  • 고 박원순 시장 고소 여성 "4년간 성추행 이어져"
  • 내년도 최저임금 8천720원…역대 최저 1.5% 인상
  • '한국판 뉴딜' 사업 오늘 공개…현대차 정의선 발표
  • 해외유입 110일 만에 최다…주한미군 11명도 코로나 확진
  • "성추행범"…서울시청사·도서관 앞에 박원순 비난 문구
  • 국내 에이즈 감염 동성 간 성접촉 53.8%…이성 간 첫 추월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