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부산서 한밤 중 인형뽑기방 들어가 현금 130만원 훔친 10대들 '입건'

기사입력 2018-03-05 08:52 l 최종수정 2018-03-05 08: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인형뽑기방/ 사진=MBN
↑ 인형뽑기방/ 사진=MBN

부산 남부경찰서는 인형뽑기방에 들어가 현금을 훔친 혐의(특수절도)로 김모(18) 군 등 10대 2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5일 밝혔습니다.

김 군 등은 지난 1월 15일 오전 2시 10분께 부산 남구 광안동의 한 인형뽑기방에서 절단기로 인형뽑기 기기 6개의 자물쇠를 자른 뒤 안에 있던 현금 130만원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들은 앞서 같은 날 오전 1시 35분께 남구 대연동의 인형뽑기방에 들어가 현금교환기 자물쇠를 자르려다가 비상벨이 울리자 도주하기도 했습니다.

이들은 한밤이나 새벽 사람이 없는 인형뽑기방에서 밖에서 한 명이 망을 보는 사이 범행을 저질렀습니다.

경찰은 인형뽑기방 폐쇄회로(CC)TV 등을 분석해 이들을 붙잡았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추미애, 취임 후 두 번째 검찰 인사…각종 논란 정면돌파 의지
  • 오리온, 올해 상반기 사상 최대 실적 기록
  • 정읍 하천에서 투망 작업하던 50대 물에 빠져 숨져
  • [단독] 법무연수원 '좌천' 문찬석 사의 표명
  • 의암댐 실종자 가족 "춘천시가 인공 수초섬 고정 작업 지시"
  • 임슬옹 무단횡단 보행자 사고 현장 "빗길에선 제한속도 40km"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