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정신병원 입원 다툼' 모친 살해 40대 영장실질심사

기사입력 2018-10-24 17: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자신을 정신병원에 입원시켰다며 부모와 다투다 아버지를 폭행하고 말리던 어머니를 살해한 40대 남성이 구속 전 피의자 심문을 받기 위해 서울중앙지법에 출석했습니다.
40대 남성 A씨는 출석 전 서울 수서경찰서에서 정신병원 입원이 범행 동기가 됐나 등의 모든 취재진 질문에 미안합니다 라고만 답했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존속 상해와 존속 살해 혐의로 이 남성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고, A씨가 해당

혐의를 인정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추가 조사 결과에 따라 아버지를 노린 살인미수 혐의 적용도 검토할 수 있는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A씨는 올해 4월 넉 달째 입원했던 정신병원에서 외출 허가를 받아 나온 뒤 복귀하지 않았고, 지난 21일 밤 흉기를 갖고 부모 자택을 찾아 범행을 저질렀습니다.

[고정수 기자 / kjs09@mbn.co.kr]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