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잊혀진 그 이름’ 베켓, 피칭 훈련 재개

기사입력 2013-06-28 09:46 l 최종수정 2013-06-28 12:10


[매경닷컴 MK스포츠(美 로스앤젤레스) 김재호 특파원] 손가락 마비 증세로 전열에서 이탈했던 조쉬 베켓이 훈련을 재개했다.
돈 매팅리 LA다저스 감독은 28일(한국시간) 필라델피아 필리스와의 홈경기를 앞두고 베켓이 전날 캐치볼을 소화하며 피칭 훈련을 재개했다고 전했다.
베켓은 이번 시즌 선발 로테이션의 한 축을 맡아줄 것으로 기대를 모았다. 그러나 이번 시즌 8경기에 나와 5패만을 기록하며 실망스런 모습을 남겼다. 설상가상으로 부상자 명단에 오른 뒤 마비 증세가 발견됐다.
팔 마비 증세로 한 달 가까이 전열에서 이탈한 조쉬 베켓이 피칭 훈련을 재개했다. 사진= 한희재 특파원<br />
팔 마비 증세로 한 달 가까이 전열에서 이탈한 조쉬 베켓이 피칭 훈련을 재개했다. 사진= 한희재 특파원
다행히 수술대신 치료를 선택하며 재기의 가능성을 남겨놨고, 복귀를 위한 첫 걸음을 뗐다. 그러나 현재 다저스 선발 로테이션이 큰 탈 없이 돌아가고 있고, 트레이드를 통한 선발 보강 가능성까지 전해지고 있어 베켓이 예전의 위치를 되찾기까지는 넘어야 할 산이 많아 보인다.
매팅리는 이어서 햄스트링 부상으로 전열에서 이탈한 칼 크로포드에 대해 “달리기 연습을 시작했다. 이제 돌아 뛰는 것도 가능해졌다”며 진전을 보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햄스트링 부상을 당한 칼 크로포드는 재활이 진행 중이다. 사진= 한희재 특파원<br />
햄스트링 부상을 당한 칼 크로포드는 재활이 진행 중이다. 사진= 한희재 특파원
한편, 다저스는 이날 경기에서 핸리 라미레즈를 제외했다. 이달 초 햄스트링 부상에서 복귀한 라미레즈는 지난 20일 뉴욕 양키스 원정 더블헤더 이후 9경기 연속 소화했다. 이 9경기 동안 33타수 16안타 4홈런 11타점 타율 0.485의 맹타를 휘둘렀지만, 다저스는 휴식 차원에서 그를 명단에서 제외했다.
[greatnemo@maekyung.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