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윤석민, 복귀 경기서 1이닝 무실점 호투

기사입력 2014-08-03 07: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김원익 기자] 팔꿈치 통증으로 부상자명단(DL)에 올랐던 윤석민(28)이 부상 복귀전서 무실점 호투를 펼쳐 건재를 과시했다.
볼티모어 산하 트리플A팀인 노포크 타이즈에서 뛰고 있는 윤석민은 2일 로스터에 복귀한 이후 곧바로 복귀전을 치렀다. 윤석민은 2일 톨레도(디트로이트 산하)와의 원정 경기에서 팀이 1-5로 뒤진 8회 선발 크리스 존슨에 이어 마운드에 올라 1이닝 동안 1피안타 1탈삼진 무실점 투구를 펼쳤다.
부상을 털어냈다는 점이 긍정적이다. 윤석민은 지난 7월 20일 로체스터 레드윙스전 이후 팔꿈치에 작은 이상이 발견돼 부상자명단에 올랐다. 지난 6월 22일 인디애나폴리스 인디언스전 중 처음으로 오른쪽 어깨에 불편함을 느낀 이후 다시 나온 부상의 징후라는 점에서 우려가 쏟아졌다.
윤석민이 복귀전서 무실점 호투를 펼쳤다. 사진=조미예 특파원
↑ 윤석민이 복귀전서 무실점 호투를 펼쳤다. 사진=조미예 특파원
하지만 윤석민은 몸

상태에 아무런 이상이 없다는 뜻을 트위터에 밝히며 답답함을 토로하기도 했다. 결국 윤석민의 부상자 명단 등재는 완벽한 몸 상태에 대해 민감하게 생각한 구단의 특별관리 정도의 해프닝으로 끝날 전망이다.
볼티모어 지역 언론인 MASN은 “윤석민이 로스터에 다시 포함됐고 선발 로테이션에 다시 복귀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one@maekyung.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파업 12일째 품절 주유소 100곳 육박·출하 못 한 철강재는 수북
  • 정기석 "실내마스크 해제, 확진자·사망자 늘어 신중해야"
  • '비겁' 6번 언급한 임종석 “尹, 모든 책임 아랫사람에게 덮어씌워"
  • 북, 또 도발…동·서해로 완충구역서 130여발 포병사격
  • [영상] 카트 끌고 지하철 타려던 노인…"승강장 틈에 바퀴 꼈는데 구경만"
  • [카타르] 호날두, 단체 사진 찍으며 또 까치발…"키도 크면서 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