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27일’의 기다림…장성우, kt 이적 후 첫 홈런

기사입력 2015-05-30 17:30

[매경닷컴 MK스포츠 이상철 기자] 장성우(25)가 kt 위즈 유니폼을 갈아입은 뒤 첫 홈런을 날렸다.
장성우는 30일 위즈파크에서 열린 2015 KBO리그 두산 베어스전에서 1회 선제 3점 홈런을 때렸다.
포수 겸 5번타자로 선발 출장한 장성우는 1회 2사 1,2루 볼카운트 1B에서 진야곱의 한복판으로 날아온 공을 받아쳐, 외야 펜스를 넘겼다. 시즌 4호 홈런이자 kt 트레이드 이후 첫 홈런이다.
장성우는 30일 수원 두산전에서 1회 선제 3점 홈런을 쳤다. kt 이적 후 첫 홈런이다. 사진(수원)=천정환 기자
↑ 장성우는 30일 수원 두산전에서 1회 선제 3점 홈런을 쳤다. kt 이적 후 첫 홈런이다. 사진(수원)=천정환 기자
지난 2일 롯데 자이언츠에서 4대5 트레이드로 kt 유니폼을 입은 장성우는 79타수 24안타로 타율 3할4리를 기록했다. 그러나 장타는 2루타만 4개였다. kt 소속으로 첫 경기였던 지난 3일 NC 다이노스전 이후 27일 만에 터졌다.
[rok1954@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