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독일 유력언론 구자철 아우크스부르크 평가전 호평

기사입력 2016-08-14 05:18 l 최종수정 2016-08-14 05: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강대호 기자] 독일 분데스리가 아우크스부르크 미드필더 구자철(27)의 2016-17시즌 준비과정이 현지 언론의 호평을 받았다.
독일 스포츠잡지 ‘키커 스포르트마가친’은 14일 아우크스부르크가 스위스 슈퍼리그 파두츠와의 평가전에서 0-0으로 비긴 소식을 전했다. “구자철이 잇달아 ‘득점’이라는 행선지로 가는 승차권을 발행했으나 동료들은 이를 제대로 얻지 못했다”면서 “바두츠는 구자철로 골머리를 앓아 팔을 잡고 늘어졌음에도 4차례 결정적 기회창출을 막을 수 없었다. 아우크스부르크의 ‘0골’은 구자철로서는 이해하기 어려웠을 것”이라고 보도했다.
구자철이 2016-17 분데스리가 공식프로필 촬영에 임하고 있다. 사진(독일 아우크스부르크)=AFPBBNews=News1
↑ 구자철이 2016-17 분데스리가 공식프로필 촬영에 임하고 있다. 사진(독일 아우크스부르크)=AFPBBNews=News1

어느덧 독일프로축구팀 소속으로 구자철은 150번째 공식전을 앞두고 있다. 통산 149경기 24골 14도움. 아우크스부르크 선수로는 73경기 16골 8도움. 2015-16 분데스리가에서 27경기 8골 4도움으로 전성기를 구가했다. 해당 기간 90분당 공격포인트가 0.52에 달한다.
구자철은 아우크스부르크에서 공격형 미드필더(34경기 8골6도움)로 가장 많이 나왔으나 오른쪽 날개(22경기 6골1도움)와 중앙 미드필더(7경기 1골), 왼쪽 날개(3경기 1골)와 오른쪽 미드필더(2경

기 1도움) 등 다양한 역할을 소화했다. 심지어 중앙공격수로도 1경기를 뛰었다.
아우크스부르크는 20일 독일 5부리그 라벤스부르크과의 독일축구협회(DFB) 포칼 1라운드 원정으로 이번 시즌 첫 공식경기에 임한다. 분데스리가 개막전은 27일 볼프스부르크와의 홈경기다.
[dogma0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감사원, '서해 피격' 관련 문재인 전 대통령에 서면조사 통보
  • 민형배 "김건희 박사논문 심사, 한 사람이 서명 추정"…국민대 "문제 안 돼"
  • '공소장 2건' 이재명 정조준…검찰 수사 어디까지?
  • 가습기 살균제 성분 들어가 판매금지 됐는데…온라인에서 버젓이 판매
  • '11명 성폭행' 김근식 등교시간 외출 제한…하교시간 제외 우려
  • 국군의날에 중국군 장갑차 등장·'멸공' 아닌 '승리'?…"군 실수·외빈 배려차"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