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전역’ 이용찬-이원석, 두산 KS 2연패 힘 보탠다

기사입력 2016-09-20 18: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잠실) 이상철 기자] 투수 이용찬과 내야수 이원석이 두산 베어스의 한국시리즈 2연패에 힘을 보탠다.
이용찬과 이원석은 21일 상무에서 전역한다. 곧바로 두산 1군에 합류할 예정이다. 김태형 감독은 합류시기에 대해 ‘최대한 빨리’라고 했다.
이용찬은 올해 퓨처스리그 27경기에 등판해 1패 9세이브 1홀드 평균자책점 7.02를 기록했다. 불펜 경험이 풍부하다. 2009년과 2010년 팀의 마무리 중책을 맡고 26세이브와 25세이브를 올렸다.
이용찬이 지난 13일 잠실구장에서 불펜 피칭을 하고 있다. 사진=김재현 기자
↑ 이용찬이 지난 13일 잠실구장에서 불펜 피칭을 하고 있다. 사진=김재현 기자
내야 멀티 포지션을 소화할 수 있는 이원석은 퓨처스리그 89경기에 나가 타율 0.319 9홈런 63타점의 성적을 남겼다.
이용찬과 이원석은 선수층을 더욱 두껍게 해줄 전망이다. 김 감독은 이용찬을 불펜 자원으로, 이원석을 내야 백업 요원으로 활

용할 생각이다.
또한, 포스트시즌 전력이다. 김 감독은 이달초 경찰서 전역해 뒷문을 책임지고 있는 홍상삼과 함께 이들의 포스트시즌 엔트리 포함 의사를 피력했다.
한편, 하루 전날 투수 박성민을 말소한 두산은 이날 투수 이현호를 1군 엔트리에 등록했다.
[rok1954@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감사원, '서해 피격' 관련 문재인 전 대통령에 서면조사 통보
  • 민형배 "김건희 박사논문 심사, 한 사람이 서명 추정"…국민대 "문제 안 돼"
  • '공소장 2건' 이재명 정조준…검찰 수사 어디까지?
  • 가습기 살균제 성분 들어가 판매금지 됐는데…온라인에서 버젓이 판매
  • '11명 성폭행' 김근식 등교시간 외출 제한…하교시간 제외 우려
  • 국군의날에 중국군 장갑차 등장·'멸공' 아닌 '승리'?…"군 실수·외빈 배려차"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