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평창올림픽] 렴대옥-김주식 北 올림픽 최고 성적…“韓 힘 느껴”

기사입력 2018-02-15 00: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강릉) 강대호 기자] 2018 평창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북한국가대표 렴대옥-김주식 조가 개최국에 대한 느낌을 말했다.
강릉아이스아레나에서는 14일 2018 평창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페어 종목의 쇼트프로그램이 진행됐다. 북한 렴대옥-김주식 조는 69.40점으로 11위에 올라 TOP16에 주어지는 15일 프리스케이팅 출전자격을 얻었다.
2018 평창동계올림픽 공식인터뷰에서 김주식은 “피겨스케이팅 페어 쇼트프로그램 연기를 하는 데 있어 (현장의) 남한과 북한(응원단) 사람들이 모두 우리를 성원해주는 것이 매우 도움이 됐다”라고 감사를 표했다.
2018 평창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북한국가대표 렴대옥-김주식 조가 페어 쇼트프로그램 연기 후 포옹하고 있다. 사진(강릉)=천정환 기자
↑ 2018 평창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북한국가대표 렴대옥-김주식 조가 페어 쇼트프로그램 연기 후 포옹하고 있다. 사진(강릉)=천정환 기자

렴대옥-김주식 조는 2017-18 국제빙상연맹(ISU) 4대륙선수권 동메달 당시 수립한 피겨스케이팅 페어 쇼트프로그램 커리어 하이 65.25점을 능가하는 개인 최고점을 기록했다.
2018 평창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페어 프리스케이팅 렴대옥-김주식 조 출전은 최소 16위를 확보했다는 얘기다. 1992년 알베르빌 대회 18위를 뛰어넘은 해당 종목 북한 올림픽 최고 성적을 수립하게 된다.
김주식은 “2018 평창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페어 종목 참가를 위해 머무는 동안 생활에 어떤 불편함도 없다”라면서 “남한 국민의 힘과 에너지를 실제로 느끼고 있다”라고 말했다.
2018 평창동계올림픽은 북한 렴대옥-김주식 조의 올림픽 데뷔 무대다. 렴대옥은 “첫 올림픽에서 다른 국가 선수들과 경쟁하는 것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라는 원론적인 답변을 내놓았다.
ISU 피겨스케이팅 세계랭킹 2018 평창동계올림픽 직전 자료를 보면 렴대옥-김주식 조는 페어 부문 28위로 평가됐다.
렴대옥-김주식 조가 이번 시즌 3위를 차지한 4대륙선수권은 피겨스케이팅 세계랭킹 ISU 기준에서 동계올림픽-세

계선수권-유럽선수권-세계주니어선수권과 함께 다른 대회와 차별화하는 5대 메이저대회 중 하나다.
북한 렴대옥-김주식 조는 2017 동계아시안게임 피겨스케이팅 페어 동메달리스트이기도 하다. 2016-17시즌에는 아시아빙상연맹(ASU) 선수권에 해당하는 아시안 오픈을 제패했다. dogma0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최강욱 "미적거리는 윤석열, 윤미향에 이례적 신속"
  • 인천 부평구 공무원 2명 확진…'교회·PC방'
  • 시위 저지에 전투헬기 '블랙호크'까지 띄웠다
  • 서초구청, 반포 1동 거주 부부 2명 확진
  • 진중권, 우희종 향해 "대꾸도 싫은데…" SNS 설전
  • 오거돈 강제추행 놓고 '계획적'vs'우발적' 공방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