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오승환, 텍사스와 계약 불발

기사입력 2018-02-18 04: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美 로스앤젤레스) 김재호 특파원] 오승환과 텍사스 레인저스의 계약이 무산됐다.
'댈러스 모닝 뉴스' 등 현지 언론은 18일(한국시간) 소식통을 인용, 오승환이 텍사스와 계약하지 않는다고 전했다.
오승환은 텍사스 스프링캠프가 시작되도록 계약 합의 소식이 들리지 않고 캠프에도 합류하지 않아 그 배경에 관심이 집중됐다. 신체검사에서 이상이 생겼을 가능성이 제기된 가운데 결국 계약이 없던 일이 됐다.
지난 16일 선수 측 관계자는 "하루 이틀 있으면 결정될 것 같다"는 말을 전한 바 있는데, 그 '결정'은 계약 파기였다.
이에 앞서 존 다니엘스 레인저스 단장은 취재진을 만난 자리에서 "지금 발표가 임박한 것이 아무것도 없다(We have

nothing close to being ready to announce)"며 오승환과 관련된 언급을 피했었다.
오승환은 1년 275만 달러에 2019시즌에 대한 팀 옵션 450만 달러가 포함된 계약에 합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이는 없던 일이 됐다. greatnemo@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코로나 19 확진자 속출... 감염 경로 모르는 '깜깜이' 환자 10명 중 1명
  • 日 도쿄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111명…나흘째 100명대
  • 더불어민주당, '윤미향·남북관계 국정조사' 불가... "특검은 상황 지켜볼 것"
  • 안희정 모친 조문 가능할지 불투명... 코로나 19로 수형자 외출 제한
  • 홍콩, 보안법 반대 시위자 전원 DNA 샘플 채취…"흉악범 취급하는 셈"
  • 故최숙현 관련 공정위, 가해감독·선수에 출석 요구…영구 제명 가능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