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평창올림픽] 문재인 대통령 “서이라의 동메달, 새로운 시작의 힘이 될 것”

기사입력 2018-02-18 14: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쇼트트랙 남자 국가대표 서이라에게 축하메시지를 보냈다.
서이라는 지난 17일 강릉 아이스아레나 남자 1000m 경기에서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레이스 도중 넘어졌지만 세 번째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이에 문 대통령은 “동메달을 축하한다. 다시 일어나 끝내 달려 이뤄낸 결과다. 멋진 모습이었다”고 격려했다.
쇼트트랙 남자 1000m 경기에서 동메달을 딴 서이라가 문재인 대통령으로부터 축전을 받았다. 사진=천정환 기자
↑ 쇼트트랙 남자 1000m 경기에서 동메달을 딴 서이라가 문재인 대통령으로부터 축전을 받았다. 사진=천정환 기자
이어 “서 선수는 국가대표라는 책임감을 가지고 고된 훈련을 견뎌냈다. 극한의 긴장 속에서도 늘 웃음을 잃지 않으며 실력을 키워왔다. 오늘의 동메달은 새로운 시작의 힘이 될 것이다. 쇼트트랙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선수가 되겠다는 서 선수의 꿈을 응원한다”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여자 1500m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최민정에게도 박수

를 보냈다.
문 대통령은 “환하게 웃는 모습을 보게 되어 기쁘다. 쇼트트랙 500m 결승의 아쉬움을 딛고 일궈낸 1500m의 금메달이라 더욱 값지다. 시원시원하게 아웃코스로 추ᅟᅯᆯ하는 모습에서 세계최고의 실력임을 증명했다”고 칭찬했다. yijung@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문 대통령. '한국판 뉴딜' 정책 발표…"일자리 190만 개 창출"
  • 민주당 내 첫 진상조사 요구…여성의원들 "반복돼선 안되"
  • [단독] 지하철에서 여성 불법촬영하던 40대 공무원 붙잡혀
  • "집에 가지 않겠다"…보호관찰관 폭행한 50대 전자발찌 착용자
  • 미 보건당국 "코로나19 백신 4~6주 뒤 생산 돌입"
  • 유출 의혹 확산…'박원순 휴대전화' 포렌식 한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