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평창 패럴림픽도 남북 공동입장…韓 83명 선수단 참가

기사입력 2018-03-03 12: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막식에서 남북 선수단이 공동 입장한다.
대한장애인체육회 관계자는 3일 남북 실무회담과 국제패럴림픽위원회(IPC)의 결정에 따라 남북 선수단이 공동 입장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세부 사항은 7일 방남하는 북한 선수단과 협의할 전망이다.
패럴림픽에서 남북 선수단이 공동 입장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막식에서 남북 선수단이 공동 입장한다. 사진=AFPBBNEWS=News1
↑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개막식에서 남북 선수단이 공동 입장한다. 사진=AFPBBNEWS=News1
한국은 6개 전종목에서 자력으로 출전권을 획득했다. 역대

최대 규모인 83명(선수 36명)의 선수단이 참가한다.
이번 평창동계패럴림픽에서 한국은 금메달 1개, 은메달 1개, 동메달 2개를 획득해 종합순위 10위를 달성하겠다는 목표를 세웠다.
선수단은 3월 3일 오전 11시, 휠체어컬링팀은 6일 평창선수촌에 입촌한다. yijung@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추미애, 취임 후 두 번째 검찰 인사…각종 논란 정면돌파 의지
  • 오리온, 올해 상반기 사상 최대 실적 기록
  • 정읍 하천에서 투망 작업하던 50대 물에 빠져 숨져
  • [단독] 법무연수원 '좌천' 문찬석 사의 표명
  • 의암댐 실종자 가족 "춘천시가 인공 수초섬 고정 작업 지시"
  • 임슬옹 무단횡단 보행자 사고 현장 "빗길에선 제한속도 40km"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