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2018 아시안게임] 양궁 오진혁-강채영, 리커브 혼성서 세계新

기사입력 2018-08-22 17: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안준철 기자] 오진혁(37·현대제철)과 강채영(22·경희대)이 2018 자카르타-팔렘방아시안게임 양궁 리커브 혼성전 예선에서 세계신기록을 기록했다.
오진혁-강채영은 지난 21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 양궁장에서 열린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양궁 리커브 예선에서 각각 683점, 681점을 쏴 1위를 기록했다.
오진혁과 강채영의 기록을 합산한 1364점은 리커브 혼성전 세계신기록이다. 세계양궁연맹(WA)dms 홈페이지를 통해 오진혁과 강채영이 아시안게임 예선 합산 기록을 세계신기록으로 올려놨다.
오진혁(사진)과 강채영이 양궁 리커브 혼성전 예선에서 세계신기록을 기록했다. 사진=MK스포츠 DB
↑ 오진혁(사진)과 강채영이 양궁 리커브 혼성전 예선에서 세계신기록을 기록했다. 사진=MK스포츠 DB
다만 오진혁과 강채영은 혼

성전 본선에 출전하지 않는다. 한국 양궁은 국가대표 평가전과 세 차례 월드컵, 그리고 아시안게임 예선 성적을 바탕으로 개인전(2명) 및 단체전(3명), 혼성전 출전 선수를 결정했다. 혼성전에는 남녀 1위 이우석(21·상무)과 장혜진(31·LH)이 출전한다.
jcan123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북한, 이틀 만에 또 탄도미사일 발사…이번엔 단거리 2발
  • '역대 최대 적자' 한전, 한우·오마카세에 법카 펑펑 써 도마
  • 박지원 "민주당 복당할 것...대통령, 제가 윤 대통령보다 훨씬 잘할 듯"
  • 실종아이 구한 문자 한 통…"고속도로 갓길에 초등학생 서 있음"
  • 8년 전 박수홍 '노예계약' 예견한 변호사…"형을 소송하라고요?"
  • 황희 "인도 측이 김정숙 여사 초청 먼저 제안…국민의힘이 사실왜곡"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