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양키스, 포스트시즌 진출 확정...2년 연속 WC행

기사입력 2018-09-23 09:19 l 최종수정 2018-09-23 09:21

[매경닷컴 MK스포츠(美 피닉스) 김재호 특파원] '악의 제국'은 2년 연속 가을 잔치로 간다.
뉴욕 양키스는 23일(한국시간) 양키스타디움에서 열린 볼티모어 오리올스와의 홈경기에서 연장 11회 승부 끝에 3-2로 이겼다.
이날 승리로 95승 59패를 기록, 와일드카드 랭킹에서 3위 탬파베이 레이스와 9게임 차를 유지하며 최소 와일드카드 2위 자리를 확보했다. 2년 연속 와일드카드로 플레이오프에 진출을 확정지었다.
뉴욕 양키스가 포스트시즌행을 확정했다. 사진(美 뉴욕)=ⓒAFPBBNews = News1
↑ 뉴욕 양키스가 포스트시즌행을 확정했다. 사진(美 뉴욕)=ⓒAFPBBNews = News1
지난해 이들은 와일드카드 플레이오프에서 미네소타 트윈스, 디비전시리즈에서 클리블랜드 인디언스를 꺾었지만 챔피언십시리즈에서 휴스턴 애스트로스에 3승 4패로 졌다.
양키스는 이날 2회 애런 힉스, 루크 보이트의 연속 홈런으로 2-0으로 달아났지만, 3회와 5회 한 점씩 내주며 동점을 허용했다. 연장 11회말 1사 1루에서 힉스의 2루타로 결승 득점을 냈다.
양키스는 이날 경기에서 2회 힉스의 홈런으로 메이저리그 역사상 여섯번째로 한 시즌 팀 홈런 250개를 돌파한 팀이 되기도 했다.
앞서 1997년 시애틀 매리너스(264) 2005년 텍사스 레인저스(260) 2010년 토론토 블루제이스(257) 1996년과 2016년 볼티모어 오리올스(257, 253)가 팀 홈런 250개 이상을 기록한 바 있다.
이번 시즌 양키스는 6월 한 때 지구 선

두로 치고 올라갔지만, 이후 라이벌 보스턴 레드삭스에게 밀리며 줄곧 2위 자리를 유지했다. 아메리칸리그 와일드카드 랭킹에서 선두 자리를 고수했고 와일드카드 진출팀 중에는 제일 먼저 포스트시즌행을 확정했다. 지금 이 위치를 끝까지 유지하면 홈에서 와일드카드 게임을 치른다. greatnemo@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