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벤투호 vs 박항서호' 내년 3월 26일 하노이서 맞붙는다

기사입력 2018-12-23 17:49 l 최종수정 2019-03-23 18:05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과 박항서 감독이 지휘하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내년 3월 26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맞붙습니다.

대한축구협회는 23일 SNS 계정을 통해 한국과 베트남의 친선전 일정(2019년 3월 26일 베트남 하노이)을 공개했습니다.

이번 경기는 정몽규 대한축구협회장 겸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회장과 키에프 사메

스 아세안축구연맹(AFF) 회장 권한대행이 지난 15일 하노이에서 2017년 EAFF 챔피언십(E-1 챔피언십) 우승팀인 한국과 2018 AFF 스즈키컵 우승팀인 베트남이 친선전을 치르기로 합의한 데 따른 것입니다.

경기는 하노이에서 단판 대결로 치러지며 경기 명칭은 '2019 AFF-EAFF 챔피언스 트로피'로 결정됐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