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창원 LG, 서울 SK 5연패에 빠뜨렸다

기사입력 2018-12-23 20: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프로농구 창원 LG가 서울 SK를 5연패의 수렁으로 몰아넣었다.
LG는 23일 창원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2018-19 프로농구 SK와의 경기에서 일방적인 경기를 펼친 끝에 87-65로 대승을 거뒀다.
2연승을 달린 LG는 14승째(12패)를 따내 5위에서 4위로 올라섰다. SK는 5연패의 수렁에 빠지며 8위에서 9위로 내려앉았다.
제임스 메이스가 27득점 15리바운드로 더블더블을 기록했다. 주전 가드 김시래가 3점포 4개를 꽂아넣는 등 14점을 올리며 외곽에서 지원사격했다. 조쉬 그레이도 18득점 8어시스트로 LG 승리를 도왔다.
사진=KBL 제공
↑ 사진=KBL 제공
고양체육관에서는 고양 오리온이 선수들의 고른 활약을 앞세워 안양 KGC인삼공사를 96-86으로 꺾었다. 이로써 오리온은 2연패 탈출에 성공했다. 오리온은 시즌 10승째(16패)를 수확, 9위에서 8위로 올라섰다. 최진수는 17득점 14리바운드 8어시스트로 트리플더블급 활약을 선보였다. 팀 내에서 가장 많은 리바운드를 잡아냈다. 외곽에서는 허일영이 3점포 4방을 터뜨리는 등 18점을 올리며 오리온 승리를 쌍끌이했다. 오리온에 발목이 잡힌 KGC인삼공사는 3연승 행진을 마

감했고, 12패째(13승)를 당해 4위에서 5위로 떨어졌다.
전주 KCC는 전주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서울 삼성과의 경기에서 연장 혈전 끝에 100-92로 이겼다.
KCC는 12승째(13패)를 올려 원주 DB(12승 14패)를 7위로 끌어내리고 6위로 올라섰다.
jcan123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쑥대밭 됐는데 또 철원에 물 폭탄…집기 옮기며 발만 동동
  • 수도권 내 교회 소모임 감염 확산…일본에선 변종 코로나19 유행
  • 섬진강 마을은 진흙 범벅…산사태로 부부 사망
  • 다리 밑까지 차오른 대동강…개성에 쌀·특별생활비 전달
  • 조국 "검찰, 대통령 탄핵 밑자락 깔아" 주장 논란
  • 검찰 중간간부도 물갈이?…'애완용 검사' 정치권 공방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